이슈와뉴스

김포국제공항, 25년만에 새 간판으로 국제선 승객 맞아

김포국제공항, 25년만에 새 간판으로 국제선 승객 맞아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4.07.31 2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국제공항, 25년만에 새 간판으로 국제선 승객 맞아

한국공항공사는 서울의 관문인 김포국제공항의 표식사인을 새롭게 교체했다고 밝혔다. 국제선은 25년, 국내선은 17년만의 교체다.

새로운 표식사인은 공항명인 ‘김포’ 옆에 ‘Welcome to Seoul’이라는 문구를 더해 대한민국 서울에 온 것을 환영한다는 의미를 더욱 강조했다.

한편, 한국공항공사는 김해국제공항과 제주국제공항의 표식사인도 새 간판으로 교체되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