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주목받는 여행 에세이, ‘걷다 멈추다 나를 보다’ 출간

주목받는 여행 에세이, ‘걷다 멈추다 나를 보다’ 출간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12.03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목받는 여행 에세이, ‘걷다 멈추다 나를 보다’ 출간

단돈 80만 원으로 세계 일주를 할 수 있을까?

여기 진짜 주머니에 고작 100달러와 1,000위안(약 18만 원), 통장에 50만 원만 들고 세계 일주를 떠난 사람이 있다. 거창한 이유 없이 그냥 ‘사람이 좋아서’, ‘떠나고 싶어서’ 떠났다는 그의 여행 이야기는 시작부터 역동적이고 에너지가 넘친다.

좋은땅출판사는 무모해 보이지만 열정이 넘치는 여행기 <걷다 멈추다 나를 보다>를 출간했다. 이 책에는 저자 심영주의 299일간의 24개국 여정이 남김없이 기록되어 있다.

중국, 동남아, 티베트, 네팔, 인도, 터키, 유럽 각지에서 겪은 노숙, 히치하이킹, 쫓김, 납치, 마약 등 수많은 위험에 처했던 상황 그리고 그 속에서도 발견한 우정, 사랑, 사람 이야기가 저자가 직접 찍은 다양한 사진과 함께 수록되어 있다.

책에서 ‘이번 여행… 가난해서 더 아름다웠다’고 말하는 저자의 말은 책을 펼쳐 그의 이야기를 보는 순간 머리가 아닌 가슴으로 공감하게 만든다.

<걷다 멈추다 나를 보다>에는 보편적인 다른 여행 에세이와는 다르게 화려한 건물, 웅장한 자연환경, 맛있는 음식 등과 같은 겉으로 멋져 보이는 사진들이 없다. 코를 흘리는 아이, 쓰레기가 널브러진 길, 그다지 비싸 보이지 않은 음식 등과 같은 사진들이 담겨 있다. ‘세계 일주’라는 화려해 보이는 단어와 상반되게 어찌 보면 초라해 보이기까지 하다. 하지만 이 속에서 독자들은 진정한 ‘자유’와 ‘일탈’ 그리고 ‘진짜 인생’을 누리는 행복한 저자의 모습을 엿볼 수 있다.

누구나가 진부하고 반복된 삶 속에서 일탈을 꿈꾸지만 쉽사리 용기를 내어 가까운 곳으로조차 용기를 내어 떠나지 못한다. 그런 현대인들에게 <걷다 멈추다 나를 보다>는 나도 떠날 수 있다는 용기와 의욕을 샘솟게 해준다.

걷다가 때로는 멈춰가기도 하면서 비로소 자신을 바로 보게 된 필자처럼 복잡한 우리의 인생에서 잠시 멈춰 비록 세계 일주가 아니더라도 자신에게 휴식을 주고, 나를 찾는 시간을 줘야 하지 않을까?

<걷다 멈추다 나를 보다>는 인터넷 서점 예스24, 교보문고, 인터파크 도서, 반디앤루니스, 알라딘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