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구로형 대안교육 위탁기관 다다름학교’ 신학기 입학식으로 꿈을 향한 여정 시작

‘구로형 대안교육 위탁기관 다다름학교’ 신학기 입학식으로 꿈을 향한 여정 시작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4.09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생활에 어려움을 느끼는 중학교 2, 3학년을 대상으로 장기 과정인
나래반(1년)과 단기과정인 쉼반(8주)의 학생들과 함께 신학기 입학식을 4월 6일 진행
구로청소년센터 다다름학교의 2021학년도 신학기 입학식

구로형 대안교육 위탁기관 다다름학교(운영 구로청소년센터)는 ‘각자의 다른 꿈이 원하는 곳에 다다를 수 있는 교육을 제공하는 공간’으로써 대안교육의 신모델이자 교육청과 지자체가 협업한 첫 사례이기도 하다.

이러한 다다름학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학교생활에 어려움을 느끼는 중학교 2, 3학년을 대상으로 장기 과정인 나래반(1년)과 단기과정인 쉼반(8주)의 학생들과 함께 신학기 입학식을 4월 6일 진행했다.

‘온전한 나를 깨우쳐 다시 세상에 나아(我) 간다’는 교육 이념을 바탕으로 자신에 대한 믿음과 신뢰에 기반한 자기주도적 삶을 디자인 할 수 있도록 커리큘럼을 구성했다. 다양한 체험 활동과 심리적 안정 지원 등을 통해 더불어 살아가는 방식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데 목표를 가지고 운영할 예정이다.

다다름학교는 앞으로도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오프라인 및 온라인 교육의 블렌디드 병행 학습을 통해 다다름학교 학생들이 학교 수업에 차질 없이 교육을 받으며 조금은 다른 방향에서 출발하지만 한달음에 꿈을 향해 달려갈 수 있는 청소년들의 꿈의 실현 공간으로서 역할을 다하고자 한다.

다다름학교 운영체인 시립구로청소년센터는 한국청소년연맹이 서울시로부터 위탁 운영하는 곳으로 ‘청소년의 미래를 디자인하는 글로컬 maker center’의 역할을 이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