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tvN '청춘기록' ‘배우는 나의 길’ 박보검의 위풍당당 아우라 배우로 존재감 드러낸 박보검, ‘슈스길’ 걷나

tvN '청춘기록' ‘배우는 나의 길’ 박보검의 위풍당당 아우라 배우로 존재감 드러낸 박보검, ‘슈스길’ 걷나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0.09.21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로 존재감 드러낸 박보검, ‘슈스길’ 걷나
tvN ‘청춘기록’
사진제공 : tvN ‘청춘기록’

tvN 월화드라마 ‘청춘기록’(연출 안길호, 극본 하명희, 제작 팬엔터테인먼트, 스튜디오드래곤) 측은 21일, 영화 촬영장에서 누구보다 빛나는 사혜준(박보검 분)의 모습을 공개했다. 달라진 사혜준의 얼굴을 경이롭게 바라보는 안정하(박소담 분), 원해효(변우석 분)의 모습도 호기심을 자극한다. 배우로서의 존재감을 드러내기 시작한 사혜준의 위풍당당한 행보가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킨다.

지난 방송에서 사혜준은 포기할 수 없는 ‘배우’의 꿈에 다시 도전하기로 했다. 작은 배역이지만 영화 출연을 결심, 인생의 터닝포인트를 맞은 사혜준. 하루아침에 일상이 바뀌지는 않았지만 하고 싶은 일을 마음껏 할 수 있다는 사실은 큰 행복이었다. 사혜준은 치열한 세계에서 살아남기 위해 매니저 이민재(신동미 분)와 함께 희망찬 로드맵을 그렸다. 헛된 꿈이라 포기를 종용하는 차가운 현실에 더 이상 물러서지 않을 것을 다짐한 그의 마지막 도전에 뜨거운 응원과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사혜준의 열혈 촬영 현장이 담겨있다. 단 몇 컷에 출연하는 단역배우지만, 흐트러짐 없는 그의 반짝이는 눈빛에는 자신감이 흘러넘친다. 영화에 함께 출연하는 원해효의 스태프로 동행한 안정하의 모습도 흥미롭다. 각자의 꿈을 향해 달려가는 세 청춘이 한자리에서 만났다. 과연 사혜준과 안정하의 관계는 어떻게 변화할지, 친구 원해효와는 어떤 선의의 경쟁을 펼치게 될지 이들의 내일에 이목이 쏠린다.
 
이어진 사진 속 ‘단역’ 사혜준과 ‘주연’ 박도하(김건우 분)의 팽팽한 신경전도 흥미진진하다. 뜨겁게 부딪히는 두 사람의 기싸움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는 것. 자신만의 캐릭터 해석으로 첫 촬영부터 감독의 눈도장을 찍었던 사혜준. 과거 자신을 무시했던 박도하에게 제대로 한 방 먹인 그의 활약에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린다. 특히, 180도 다른 낯선 얼굴을 장착한 사혜준을 촬영장 1열에서 지켜보는 안정하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덕밍아웃’과 함께 사혜준의 ‘탈덕’ 선언을 한 그에게 또 다른 감정변화가 찾아올지도 궁금증을 더한다.
 
오늘(21일) 방송되는 5회에서는 영화 촬영부터 드라마 캐스팅까지 꽃길을 걷기 시작한 사혜준의 모습이 그려진다. 안하무인 톱스타 박도하로 분해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한 김건우가 재출격, 박보검과 마지막까지 치열하게 부딪히며 극의 텐션을 끌어올릴 전망. ‘청춘기록’ 제작진은 “배우로서 존재감을 드러내기 시작한 사혜준에게 길이 열리기 시작한다. 그의 뜨거운 행보가 가슴을 두근거리게 할 것”이라며, “서로에게 공감하며 가까워진 사혜준, 안정하에게도 또 다른 설렘의 순간도 찾아올 예정이니 기대해도 좋다”고 전했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청춘기록’ 5회는 오늘(21일) 밤 9시 tvN에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