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가톨릭대 연구팀과 복합줄기세포 활용 중증 심근경색 치료법 개발했다고 전해
건국대, 가톨릭대 연구팀과 복합줄기세포 활용 중증 심근경색 치료법 개발했다고 전해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9.07.23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국대학교 의학과 줄기세포교실과 홍콩시립대, 가톨릭대 의대 연구팀이 다른 두 가지 줄기세포를
동시 이용한 심근경색 치료법을 개발하고 심장 기능의 회복과정을 규명

건국대가 가톨릭대 연구팀과 복합줄기세포 활용 중증 심근경색 치료법을 개발했다고 전했다.

건국대학교 의학과 줄기세포교실과 홍콩시립대, 가톨릭대 의대 연구팀이 다른 두 가지 줄기세포를 동시 이용한 심근경색 치료법을 개발하고 심장 기능의 회복과정을 규명했다.

심근경색이 발생하면 심장근육과 혈관이 동시에 극심하게 손상된다. 손상된 심장은 자체적인 재생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다른 심장이나 인공펌프를 이식해야 한다. 보다 근본적인 치료를 위해 줄기세포를 이식해 손상된 심장을 재생하려는 시도가 있으나 이식 후 줄기세포가 생존하지 못하는 문제가 있었다.

건국대 의대와 홍콩시립대, 가톨릭대 의대, 포항공대 연구팀은 심장을 재생시킬 줄기세포(유도만능줄기세포)와 더불어 이 줄기세포가 주변조직에 붙어 생존하도록 돕는 또 다른 줄기세포(중간엽줄기세포)를 추가하는 전략을 활용했다.

중간엽줄기세포에서 세포를 보호·성장시키는 인자가 지속적으로 분비되면서 유도만능줄기세포의 생착을 높여주고 심장 조직의 재생을 촉진한다.

연구팀은 중간엽줄기세포를 패치 형태로 심장 외벽에 부착함으로써 심장혈관의 재생을 촉진했다. 또한 유도만능줄기세포를 심장근육세포로 분화 시킨 후 이식함으로써 심장근육의 치료를 촉진했다. 약 8주 후 심장의 기능이 크게 향상되었고 손상되었던 근육과 혈관도 상당 부분 재생됐다.

연구팀은 특성, 기능이 다른 두 가지 줄기세포를 각각 다른 방법으로 심장에 이식하는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방법이라며 줄기세포를 기반으로 하는 심장재생 치료법의 새 패러다임을 제시했다고 밝혔다.

이 연구성과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연구재단 바이오의료기술개발사업과 기초연구사업(신진연구)의 지원으로 수행됐으며 국제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즈(Nature Communications)’ 7월 18일자에 게재됐다.

논문명은 ‘Dual stem cell therapy synergistically improves cardiac function and vascular regeneration following myocardial infarction’이며 저자는 △박순정 박사(제1저자/건국대) △김리연 박사(제1저자/홍콩시립대) △박봉우(제1저자/가톨릭대) △이성훈(제1저자/홍콩시립대) △최성우 박사(서울대) △박재현(가톨릭대) △최종진 박사(건국대) △김석원 박사(포항공대) △장진아 교수(포항공대) △조동우 교수(포항공대) △정형민 교수(건국대) △문성환 교수(교신저자/前건국대, 現티앤알바이오팹) △반기원 교수(교신저자/홍콩시립대) △박훈준 교수(교신저자/서울성모가톨릭의대)이다.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안산 전지역 안산신축빌라매매, 최다매물 보유, 분양, 투룸, 쓰리룸, 복층빌라 http://안산신축빌라매매.com/
의료실비보험추천 보험비교샵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보험 [클릭]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가격비교사이트
다이렉트암보험비교-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 비갱신형암보험비교사이트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 의료실비보험료계산

다이렉트암보험 보험비교닷컴 운전자보험비교사이트자동차보험다이렉트 암보험비교사이트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