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네타리움 레코드(PLT), 첫 번째 레이블 단독 콘서트 'POPPIN DOME' 성황리 종료
플라네타리움 레코드(PLT), 첫 번째 레이블 단독 콘서트 'POPPIN DOME' 성황리 종료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8.08.13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진우, 빌런, 준, 가호, 모티… PLT 다섯 뮤지션들이 보여준 다채로운 무대

R&B 힙합 레이블 플라네타리움 레코드(PLT)가 첫 번째 레이블 단독 콘서트 ‘POPPIN DOME’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플라네타리움 레코드는 지난 11일(토요일) 서울 홍대 웨스트브릿지 라이브홀에서 오후 3시 30분, 오후 7시 30분 2회에 걸쳐 첫 번째 단독 콘서트 ‘POPPINE DOME(팝핀 돔)’을 열고 음악팬들과 만났다.
 
정진우, 빌런(Villain), 준(June), 가호(Gaho), 모티(Moti)가 소속되어 있는 레이블 플라네타리움 레코드는 뮤지션 개개인의 무대와 합동 무대를 비롯해 전곡 모두 밴드 버전으로 새롭게 편곡한 다채로운 셋 리스트 구성으로 2시간 동안 열정적인 공연을 선보였다.
 
먼저 플라네타리움 레코드는 올 초 발매한 레이블 EP ‘Planetarium Case #1’ 앨범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었던 단체곡 ‘Blah(블라)’로 공연의 포문을 열었다.
 
이어 준은 지난 4월 발매한 싱글 ‘Serenade(세레나데)’와 미공개 곡을 들려주며 리드미컬한 보이스로 무대를 사로잡았다. 정진우는 미니 앨범 ‘In My Room’의 수록곡 ‘Leftover’와 더블 타이틀곡 중 하나인 ‘광신도’ 등 신나는 곡부터 ‘달’, ‘소음’ 등 정진우 특유의 감성이 느껴지는 곡을 들려주며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했다.
 
가호는 지난 5월 발매한 첫 번째 싱글 ‘있어줘’와 빌런과 함께 부른 ‘Shine On You(샤인 온 유)’를 들려주며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관객들의 귓가를 사로잡았다. 빌런은 지난 1일 발매한 미니 앨범 ‘Bank Robber(뱅크 로버)’의 타이틀곡 ‘마니또’부터 ‘구해’, ‘요정(Remix Ver)’을 통해 유려한 래핑과 관객들을 압도하는 무대 퍼포먼스로 관객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레이블의 유일한 래퍼 모티는 첫 번째 싱글 ‘BLUE WAVE(블루 웨이브)’의 타이틀곡 ‘BLUE(블루)’와 ‘Wish(위시)’, ‘보아’를 들려주었다. 모티 만의 화려한 랩 퍼포먼스와 에너지 넘치는 무대로 인해 공연장의 분위기는 더욱 뜨겁게 달아올랐다.
 
이번 콘서트에서는 가장 두드러진 무대는 합동 무대였다. 레이블 컴필레이션 앨범에 수록된 단체곡 ‘Blah’, ‘풀(Glue)’, ‘Hocus Pocus(호커스 포커스)’와 함께 지난 9일 네이버 뮤지션리그를 통해 깜짝 공개한 데모 버전 음원 준X모티X빌런의 ‘Days(데이즈)’ 정진우X가호의 ‘잠이 오겠냐’를 라이브로 들려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그뿐만 아니라 추후 발매 예정인 미공개곡까지 깜짝 라이브로 선보여 관객들을 더욱 열광시켰다.
 
첫 번째 레이블 단독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친 플라네타리움 레코드(PLT)는 젊고 세련된 감각을 가진 아티스트들이 뭉친 레이블로 케이지, 정진우, 빌런, 준, 가호, 모티가 활동을 하고 있다. 모든 뮤지션이 송라이팅을 하고 있으며, 한 가지 장르에 국한되어 있지 않고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선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