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박사, '장애인들을 위한 여행' 기획해 화제
여행박사, '장애인들을 위한 여행' 기획해 화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8.07.12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퀴 ‘휠(wheel)’과 치유라는 뜻의 힐링(healing)을 결합하여
휠링투어(Wheeling Tour)를 내놓아

여행박사가 '휠체어'를 타고도 자유롭게 떠날 수 있는 여행상품을 내놓아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자유롭게 여행을 떠날 수 있는 세상이지만, 여전히 장애인들에게 해외여행은 어렵기만 한 현실이다. 교통약자로서 인터넷을 뒤져 보아도 자신에게 맞는 루트를 찾기는 어려울뿐더러 여행사를 통해 예약을 하더라도 만족할 만한 여행 안내를 받기는 힘든 것이다.

이에 여행박사는 바퀴 ‘휠(wheel)’과 치유라는 뜻의 힐링(healing)을 결합하여 휠링투어(Wheeling Tour)를 내놓았다.

현재 휠링투어로 선정된 여행지는 일본 후쿠오카, 돗토리, 국내 제주도 총 세 곳이다. 전 일정 자유여행으로 항공과 숙박 그리고 휠체어가 탑승할 수 있는 전용 차량으로 구성됐으며 비행기 이용방법, 배리어프리 호텔, 배리어프리 관광지, 여행지 이동 방법 등 출국부터 입국까지 필요한 여행 정보를 제공한다.

여행박사는 상담을 통해 장애인들이 여행에서 느낄 수 있는 어려움을 최소화하겠다는 방침이다.

그간 사회공헌 여행 경험을 통해 장애인 여행에 대한 필요성에 공감하여 이같은 여행상품을 기획하게 되었다고 여행박사는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