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상반기 청소년 및 청년 아르바이트 노동실태’ 발표
‘2018년 상반기 청소년 및 청년 아르바이트 노동실태’ 발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8.07.11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아르바이트 평균시급 8,069원
서울이 일자리 가장 많아
[알바천국_사진자료] 2018년상반기_전국지역별_아르바이트평균시급
[알바천국_사진자료] 2018년상반기_전국지역별_아르바이트평균시급

알바천국과 한국노동사회연구소 공동조사 한 ‘2018년 상반기 청소년 및 청년 아르바이트 노동실태’를 발표했다.

전국 청소년 및 청년(15~34세) 일자리와 시급 현황을 분석한 결과 전국 아르바이트 평균시급 8,069원으로 지역별 가장 높은 평균 시급을 기록한 곳은 세종(8,293원), 서울(8,219원), 충남(8,164원), 경기 (8,144원), 제주(8,138원)으로 조사됐다.

전국에서 아르바이트 일자리 가장 많은 지역은 서울로 지역별 아르바이트 일자리 채용 공고 수는 서울(19만 122건)이 가장 많았고, 경기(16만 1,165건), 부산(7만9,496건), 대구(5만 5,898건), 인천(5만 5,468건), 경남(4만2,369건) 순으로 이어졌다.

그렇다면 전국에서 가장 많은 일자리를 가지고 있는 서울 중 어디가 가장 채용공고가 많을까?

1위는 강남으로(2만 4,646건)이었으며 2,3위는 각각 마포(1만 3,004건)와 송파(1만 2,748건)가 차지했다.

서울지역 대학가 중 아르바이트 모집 공고 수가 가장 많은 곳은 홍익대(8,254건)였다.

서울지역 대학가 중 아르바이트 모집 공고 수가 가장 많은 곳은 홍익대(8,254건)였다. 이어 건국대(6,289건), 서울교대(5,347건), 서울대(4,493건) 순이었다.

업종별 평균 시급이 가장 높은 아르바이트는 피팅모델로 1만 2,213원을 기록했다.

기타 평균 시급 상위 업종으로는 나레이터모델(1만 2,087원), 퀵서비스/택배(1만 662원), 프로그래머(1만 299원), 운전직(1만 170원), 설문조사/리서치(1만 59원), 컴퓨터/IT(9,845원), 개인지도/과외(9,770원), 외국어/어학원(9,756원), 이벤트(9,742원)등이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