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 바이 질스튜어트 셔츠, 배우 정해인 브랜드 뮤즈 발탁
질 바이 질스튜어트 셔츠, 배우 정해인 브랜드 뮤즈 발탁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8.02.22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정해인,훈훈한 눈빛에 심쿵! ‘남사친 패션의 정석, 정해인 셔츠!’ ​
이미지 출처: 질 바이 질스튜어트 셔츠
이미지 출처: 질 바이 질스튜어트 셔츠

뉴욕 감성 영 컨템포러리 브랜드 질 바이 질스튜어트 셔츠에서 18 S/S 시즌을 맞이하며 배우 정해인을 브랜드 뮤즈로 발탁, 정해인의 화보컷을 공개했다.

배우 정해인의 연이은 인기 작품 출연으로 대세 배우임을 입증하였으며, 많은 이들의 관심 속에 방영을 앞두고 있는 JTBC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 게임회사 기획 겸 캐릭터 디자이너 ‘서준희’ 역으로 출연, 여심을 사로 잡을 예정이다.
 
질 바이 질스튜어트 셔츠 관계자는 “트렌디 하면서도 평소 단정한 이미지가 브랜드 특유의 감성을 더욱 부각시킬 것으로 판단했다.”며“시크한 감성부터 훈훈한 스타일까지 정해인 특유의 다양한 매력을 보여줄 수 있기에 이번 2018 SS 화보를 특히 기대한다.”고 모델 발탁 이유를 설명했다.​
 
질 바이 질스튜어트 셔츠는 18 S/S 시즌을 맞이하여 ‘Dreaming in NEWYORK’라는 테마 아래 빈티지한 감성과 파스텔 톤의 컬러가 가미된 다양한 셔츠를 선보인다. 다가오는 봄에 제격인 옥스퍼드, 린넨 소재의 가벼운 터치감으로 온/오프타임 착장하기 좋은 셔츠를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정해인이 선택한 이번 시즌 최고 애정템은 컬러 블로킹이 매력적인 캐주얼 셔츠로, 화사한 핑크 컬러와 모던한 그레이 컬러가 만나 트렌디한 조화를 선보인다. 또한 핑크 컬러의 옥스퍼드 셔츠는 스트레치 소재로 편안한 착용감은 물론, 고급스러운 디테일이 은근한 세련미와 최고의 퀄리티를 입증한다.
 
정해인의 훈훈한 매력이 돋보이는 화보 속 2018 S/S 아이템은 뉴욕 감성 영 컨템포러리 브랜드 질 바이 질스튜어트 셔츠 제품으로 전국 오프라인 매장과 셔츠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