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부, 전국 206개 특수건강진단기관 평가결과 공표
고용부, 전국 206개 특수건강진단기관 평가결과 공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8.01.10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가 특수건강진단을 실시하는 206개 기관에 대한 2017년 평가결과를 공표하였다.

이번 평가결과 대우의료재단, 강북삼성 수원의원 등 43개 기관이 우수기관으로 평가되었고 그 밖에 84개 기관이 A등급, 53개 기관이 B등급을 받았으며 안중백병원, 아주산업의학연구소 등 26개 기관은 최하위 등급인 C등급을 받았다.

특수건강진단이란 유해위험한 작업을 하는 노동자의 직업병을 예방하기 위한 건강진단으로 고용노동부는 2013년부터 건강진단 수준을 향상시키기 위해 특수건강진단기관을 평가하고 그 결과를 공개하여 사업주와 노동자가 우수한 기관을 선택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번 평가는 지난해 5월 평가계획 공고를 시작으로 약 8개월에 걸쳐 진행되었으며 건강진단 및 분석 능력, 건강진단 결과의 신뢰도 등 4개 분야에 대해 대상기관을 직접 방문하여 평가하는 현장평가 방식으로 실시되었다.

이번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평가된 기관은 총 43개소로 평가가 3회차에 접어듦에 따라 1회차 5개소, 2회차 25개소에 비해 크게 증가하였으며 이 중 3회 연속 우수기관으로 평가된 기관은 4개소, 2회 연속 우수기관으로 평가된 기관은 18개소로 나타났다.

한편 최하위 등급을 받은 기관은 총 26개소로 이 중 2회 연속 최하위 등급을 받은 기관은 3개소, 3회 연속 최하위 등급을 받은 기관은 6개소로 나타났다.

고용노동부는 우수기관으로 평가받은 기관에 대해서는 2년간 정기 점검을 면제하는 등 인센티브를 부여하고 가장 낮은 평가를 받은 기관은 해당기관은 물론 건강진단을 받은 사업장까지 점검하고 해당 사업장 대상으로 평가결과를 적극 안내하는 등 행정지도를 철저히 할 방침이다.

아울러 산업재해예방 유공자 포상시에도 반영하는 등 차등 관리하여 기관의 건강진단수준이 향상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자세한 평가결과는 고용노동부 및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