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20대 취업 준비생, ‘대기업보다는 공기업 선호’

20대 취업 준비생, ‘대기업보다는 공기업 선호’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12.26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대 취업 준비생, ‘대기업보다는 공기업 선호’

하반기 공채가 거의 막바지에 이르렀다. 취업준비생(이하 취준생)은 자소서, 면접, 부족한 스펙까지 보완하느라 정신 없는 시간을 보냈을 것이다. 취준생은 취업에 관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을까?

직장문화 전문 매거진 오피스N(http://officen.kr)이 취준생 250명을 대상으로 ‘취업 기준’에 대한 설문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취준생이 취업을 희망하는 기업은 27%가 ‘공기업’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37%가 대기업을, 공기업을 18.3%이 희망하던 2012년도와는 다른 결과이다. 이와 같은 결과는 경제난과 취업난에 따라 안정적 직장을 선호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또한 벤처기업, 중소기업에 대한 수치도 18%로, 취준생들의 관심이 다양한 형태의 기업으로 분산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오피스N은 최근 들어 ‘제니퍼소프트’, ‘핸드스튜디오’ 등 대기업 못지 않은 복지를 갖춘 기업이 다수 등장하며 취준생의 관심 폭이 넓어졌다고 분석했다.

한편 20대 취준생들이 ‘취업 성공에 결정적이라고 생각하는 스펙’으로는 26%가 ‘자소서 또는 면접’으로 가장 높았다. 어학능력(21%)과 학벌(20%)이 뒤를 이었다. 이는 면접과 자기 소개서 작성에 있어 고액의 외부 컨설팅 업체까지 가세한 세태를 반영하는 결과라고 분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