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직장인 42.1% “게으름 고치고 싶어”

직장인 42.1% “게으름 고치고 싶어”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5.08.28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포털 커리어는 직장인 798명을 대상으로 ‘직장인의 고치고 싶은 습관’이라는 주제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먼저 ‘고치고 싶은 습관이 있는가’라는 질문에 97.37%가 ‘그렇다’고 대답했다.

‘어떤 습관을 고치고 싶은가’ 라는 질문에 ‘게으름’이라는 응답이 42.11%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는 ‘언어습관’ (31.58%), ‘남 탓하는 습관’ (13.16%), ‘식습관’ (7.89%), ‘지나친 음주 또는 흡연’ (5.26%)이라는 의견이 있었다.

‘습관 때문에 직장생활에서 피해를 본 적이 있는가’라는 질문에는 ‘있다’라는 답변이 71.05%을, ‘없다’는 28.95%에 불과했다.

‘어떤 피해를 보았는가’라는 질문에 직장인 응답자의 57.86%가 ‘고쳐지지 않는 습관 때문에 자괴감에 빠졌다’고 답했다. 다음으로 ‘직장 내 뒷담화의 주인공이 되었다’ (15.78%), ‘상사에게 찍혀 인사고과에 반영된 적이 있다’ (13.15%)라는 답변도 있었다.

‘그렇다면 습관을 고치기 위해 어떤 노력을 하고 있는가’라는 물음에는 ‘전문 서적 및 인터넷을 통해 자료를 찾아본다’이라는 의견이 40.0%를 차지했으며 ‘목표를 달성하면 스스로에게 선물을 준다’ (28.57%), ‘메모해서 잘 보이는 곳에 붙여둔다’ (25.71%), ‘주위 사람들에게 널리 알린다’ (5.741%) 라는 의견이 이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