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미래엔, 2021년도 ‘초등학생 톡톡 손글씨 공모전’ 및 ‘창작 글감 공모전’ 개최

미래엔, 2021년도 ‘초등학생 톡톡 손글씨 공모전’ 및 ‘창작 글감 공모전’ 개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5.10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 기기에 익숙한 어린 학생들에게 올바른 글씨 쓰기의 중요성과 손글씨의 아름다움을 일깨우기 위한 공모전
미래엔이 2021년도 초등학생 톡톡 손글씨 공모전 및 창작 글감 공모전을 개최한다

교육 출판 전문기업 미래엔이 9월 17일까지 ‘제6회 초등학생 톡톡 손글씨 공모전‘과 ‘제5회 창작 글감 공모전’의 신청을 받는다.

국내 최초 교과서 발행 기업인 미래엔이 2016년부터 6회째 개최하고 있는 ‘초등학생 톡톡 손글씨 공모전’은 디지털 기기에 익숙한 어린 학생들에게 올바른 글씨 쓰기의 중요성과 손글씨의 아름다움을 일깨우기 위한 공모전이다. 만 7~12세의 어린이 또는 초등학생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자신이 배우고 있는 국어 교과서에 나오는 글 중 1편을 골라 원고지에 연필로 작성하면 된다. 손글씨 공모전은 응모자들의 편의를 고려하고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올해부터 우편 접수와 온라인 접수를 함께 진행한다.

최우수상 수상자(저학년부 1명, 고학년부 1명)에게는 상금 100만원이 주어지며, 수상작은 수상 학생의 이름을 딴 서체로 개발돼 미래엔이 발행하는 초등 교과서에 실리게 된다.

또한 올해로 5회째를 맞은 ‘창작 글감 공모전’은 초등 국어 학습에 도움이 되는 우수 글감을 발굴하기 위한 공모전으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초등학생 글솜씨’ 분야와 교사를 포함한 전 국민 대상의 ‘교과서 창작 글감’ 분야로 나눠서 진행된다.

초등학생 글솜씨 분야는 △동시 △기행문 또는 일기 △독후감 중 하나를 골라 자유 주제로 작성하면 되고, 최우수상 수상자(통합 1명)에게는 상금 100만원을 준다. 교과서 창작 글감 분야는 문학적 창작 글이나 감상 글 등 초등 국어 학습에 도움이 되는 글을 자유롭게 작성해 응모할 수 있으며, 최우수상 수상자(1명)에게는 상금 500만원을 수여 한다. 각 분야의 수상작들은 작품집으로 엮어 출판될 예정이며, 향후 교과서 개발에 활용될 수 있다.

신광수 미래엔 대표는 “미래엔은 60년 이상 초등 국어 교과서를 전담 발행해 온 기업으로서 초등 국어 교육을 위한 양질의 소재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초등학생부터 선생님, 일반인까지 많은 관심과 참여로 창의력과 독창성을 뽐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미래엔 공모전은 매년 큰 관심 속에 응모작이 꾸준히 늘고 있다. 특히 지난해 ‘제4회 창작 글감 공모전’에는 총 2312건(초등학생 글솜씨 부문 1835건, 교과서 창작 글감 부문 447건)이 접수돼 2017년 첫 공모전 이후 가장 많은 응모 수를 기록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