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국토부, 2020년...주택관리사보 자격시험 ‘선발예정인원제’ 도입

국토부, 2020년...주택관리사보 자격시험 ‘선발예정인원제’ 도입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6.03.21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가 2020년부터 주택관리사보 자격시험에 선발예정인원제가 도입된다고 밝혔다.

* 현재 주택관리사보 자격시험은 절대평가(과목별 40점 이상, 전과목 평균 60점 이상 득점 시 합격) 방식으로 합격자 선발

주택관리사보 자격시험 관련, 박기춘 의원이 대표 발의(‘14.12월)한 ’주택법' 일부 개정안이 3월 3일 국회를 통과하여 22일 공포되었다.

‘주택법’개정안의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

주택관리사보 자격시험에 선발예정인원 도입(제56조의3)

주택관리사보 자격시험의 선발예정인원은 직전 3년간 사업계획승인 주택단지 수, 주택관리사보 자격시험 응시인원, 주택관리사(보) 취업현황 및 시험위원회 심의의견 등을 고려하여 정하고,

선발예정인원의 범위에서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일정점수 이상을 얻은 자 중 전과목 총득점의 고득점자 순으로 합격자를 결정하게 된다.

주택관리사보 자격시험의 선발예정인원제는 수험생의 혼란을 최소화 하기 위하여 2020년 1월 1일 이후 시행하는 시험(제23회)부터 적용될 예정이며, 이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한국산업인력공단 국가자격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