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일단 뛰어' 유재환, 제주도에서 응급실 행 ‘왜?’

'일단 뛰어' 유재환, 제주도에서 응급실 행 ‘왜?’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6.03.11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단 뛰어' 유재환, 제주도에서 응급실 행 ‘왜?’

예능 기대주로 바쁜 하루를 보내고 있던 유재환이 무작정 비교 배틀 <일단 뛰어> 촬영 중 복통을 호소하며 병원 응급실을 찾았다는 소식이 전해져 화제다.

이날 유재환은 <일단 뛰어> MC 붐, 황재근, 딘딘과 함께 제주도를 최저가로 여행하는 방법을 보여주기 위해 제주도에서 명소로 꼽히는 전통 코스와 SNS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핫플레이스 코스로 나눠 비교 배틀을 벌이고 있었다.

하지만 하루 종일 식사도 걸렀던 유재환-붐 팀이 배고픔에 저녁으로 먹은 고기국수가 사단이 난 것. 고기국수를 처음 먹은 유재환이 미션 시간의 압박감에 쫓겨 고기국수를 급하게 먹었던 것이 탈을 일으켰다. 게다가 “2인분 같은 1인분을 달라”는 붐, 유재환의 요청에 고기국수집 사장님이 푸짐한 양을 내주었고, 이에 유재환은 “주신 걸 남기는 건 예의가 아니다”라며 끝까지 먹어 더욱 상태가 악화된 것.

결국 유재환은 다음날 복통을 호소하며 자리에서 일어나지 못했고, 제작진의 손에 이끌려 응급실로 향하게 되었다. 하지만 유재환은 미션을 끝까지 완수하겠다는 의지를 불태우며 응급실을 나와 다시 제주도 여행을 이어갔다는 후문인데, 과연 유재환-붐 팀이 미션을 모두 성공하고 황재근-딘딘 팀을 이길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박 2일로 펼쳐진 최저가 제주도 여행하기, 그 결과는 오는 3월 14일(월) 밤 8시 30분에 KBS Joy 채널을 통해 방송되는 <일단 뛰어> 2회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