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대박’ 임지연 티저 포스터 공개, 파격변신 예고 ‘시선강탈’

‘대박’ 임지연 티저 포스터 공개, 파격변신 예고 ‘시선강탈’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6.03.10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박’ 임지연 맞아? 시선 압도하는 강렬 눈빛 ‘짜릿’

‘대박’ 임지연 티저 포스터 공개, 파격변신 예고 ‘시선강탈’
‘대박’ 임지연 맞아? 시선 압도하는 강렬 눈빛 ‘짜릿’

▲ 사진제공 : SBS

‘대박’ 임지연이 파격 변신을 예고했다.

8개월 전만해도 사랑스러운 캔디로 안방극장에 설렘을 선사했던 여배우 임지연. 그녀가 색다른 작품, 색다른 모습으로 돌아온다. 바로 오는 3월 28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SBS 새 월화드라마 ‘대박’(극본 권순규/연출 남건) 속 칼을 쥔 여인 담서(임지연 분)이다.

‘대박’은 왕의 잊혀진 아들 대길(장근석 분)과 그의 아우 연잉군(여진구 분/훗날 영조)가 목숨과 왕좌, 사랑을 놓고 벌이는 한판 대결을 그리는 드라마이다. 독특한 소재, 화려한 캐스팅 등이 좋은 반응을 이끌어내며 2016년 눈 여겨 봐야 할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대박’은 대중의 기대에 걸맞는 독특한 행보로 방송 전부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주요 인물 6인의 개인별 티저 포스터를 제작, 순차적으로 공개하고 있는 것이다. 3월 8일 첫 주자로 대길 역의 장근석, 3월 9일 두 번째 주자로 연잉군 역의 여진구 티저 포스터가 공개되며 뜨거운 관심을 불러 모았다.

이런 가운데 3월 10일 ‘대박’ 제작진은 세 번째 주자 임지연의 1인 티저 포스터를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임지연은 ‘대박’에서 왕에 대한 복수심으로 칼을 쥔 채 살아가는 여인 담서 역을 맡았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 속 임지연은 고개를 돌려 뚫어질 듯 강렬하고도 날카로운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복수심을 가득 담은 듯 불타오르는 눈빛 하나로, 보는 이의 시선을 완벽하게 제압한다.

무엇보다 돋보이는 것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보통의 사극 속 여자 주인공들과는 다른 임지연의 모습이다. 트레이드마크인 긴 머리는 하나로 질끈 동여맸다. 풍성하고 화려한 의상 대신, 간결하고 특별한 한복을 착용한 것도 빼놓을 수 없다. 무엇보다 “오로지 임금을 죽이기 위해 태어난 여인 담서”라는 문구가 임지연이 연기할 인물 ‘담서’의 특별함을 뚜렷하게 보여준다.

  특유의 통통 튀고 발랄한 이미지로 사랑 받은 임지연의 파격적인 연기 변신이 ‘대박’을 통해 그려질 전망이다. 과연 임지연이 보여줄 복수의 여인 ‘담서’는 어떤 인물일지, 장근석-여진구 두 남자 사이 우뚝 선 여배우 임지연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대박’은 천하와 사랑을 놓고 벌이는, 왕의 잊혀진 아들 대길과 그 아우 영조의 한판 대결을 그린 드라마. 액션과 승부, 사랑, 브로맨스가 모두 담긴 팩션 사극이다.  현재 방송 중인 SBS ‘육룡이 나르샤’ 후속으로 3월 28일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