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해피투게더3’ 박하나, ‘인턴MC’ 엄현경에 선전포고!

‘해피투게더3’ 박하나, ‘인턴MC’ 엄현경에 선전포고!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6.03.09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하나vs엄현경, 인턴MC 자리 쟁탈전! ‘후끈’

‘해피투게더3’ 박하나, ‘인턴MC’ 엄현경에 선전포고!
박하나vs엄현경, 인턴MC 자리 쟁탈전! ‘후끈’

▲ 사진제공 : KBS 2TV ‘해피투게더3’

박하나가 엄현경의 ‘인턴MC’ 자리를 노린다.

봄맞이 새 단장과 함께 호평을 불러모으고 있는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의 10일 방송은 ‘해치지 않아요’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안방극장에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했던 최고의 ‘악역군단’ 남궁민-박하나-조은숙-김민경이 출연해 화끈한 토크로 시청자들의 웃음을 강탈할 예정.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박하나는 악녀계의 라이징 스타답게 강렬한 야심을 드러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바로 엄현경의 ‘인턴MC’ 자리를 노린 것. 박하나는 “엄현경의 자리가 탐난다. 한 번 앉아 봐도 되냐”면서 시작부터 엄현경을 도발했고, 이에 박하나와 엄현경의 흥미진진한 ‘인턴MC’ 자리 쟁탈전이 발발했다.

특히 이날 박하나는 ‘따귀 여신’ 엄현경을 견제한 신개념 따귀 때리기를 선보여 관심을 모았다. 엄현경은 과거 ‘해투’에 따귀 때리기를 개인기로 들고 나와 큰 화제를 불러모은 바 있다. 이에 박하나는 “나는 실제로 때리지 않고 세게 때리는 척 할 수 있다”면서 자신만만하게 MC 군단을 줄 세웠다. 이어 그는 쌍 따귀, 연 따귀 등 기상천외한 따귀 스킬들을 대 방출해 엄현경을 진땀 나게 했다는 후문. 이에 ‘인턴MC’ 엄현경을 좌불안석케 한 박하나의 활약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네티즌은 “박하나 패기 넘치네! 역시 ‘해투’랑 여배우는 찰떡궁합”, “이유영-신혜선-엄현경 이어 박하나 출전인가요! 기대됨”, “엄현경도 지고만 있지는 않을 듯! 흥미진진하네”, “박하나 역시 악녀계의 신성~ 클라스가 다르네”, “이번 주 해투도 기대하겠습니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함께하면 더 행복한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3’는 오는 10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