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낸시랭 “뇌가 잘생긴 남자 어디 없나요~?”

낸시랭 “뇌가 잘생긴 남자 어디 없나요~?”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0.01.29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개팅남과 고양이 인형을 교감시키는 이색 풍경 눈길

평소 톡톡 튀는 행동과 거침없는 발언으로 화제를 몰고 다니는 ‘이슈메이커’ 낸시랭이 오늘밤 11시에 방송되는 리얼 엔터테인먼트채널(대표 이지연) QTV ‘러브 택시’에 스페셜 의뢰녀로 출연한다.

낸시랭은 ‘러브 택시’에 탑승하자 마자 또 한번의 깜짝 고백으로 MC 정준하와 제작진들을 놀라게 했다. 바로 자신의 이상형으로 ‘뇌가 잘 생긴 남자’를 꼽은 것.

또 늘 어깨에 올리고 다니는 마스코트 고양이 인형 ‘코코샤넬’과의 교감을 중요하게 생각한다는 낸시랭. 결국엔 헌팅님과 낸시랭 그리고 코코샤넬이 모두 함께 대화를 나누는 기묘한 상황이 연출돼 역시 ‘낸시랭 다운’ 기막힌 소개팅이 이뤄졌다.

젊음의 열기를 느낄 수 있는 홍대에서 진행된 이번 소개팅에는 개성 넘치는 해외 교포 출신 대학생, 재치만점 군의관 등 거리의 훈남들이 탑승해, 낸시랭과 독특한 소개팅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날 촬영에는 평소 정준하와 친분이 두터운 이영자와 김숙이 ‘러브 택시’에 기습 탑승해 남자는 낸시랭보다 자기들이 더 급하다며 난동을 부려 웃음을 자아냈다.

이외에도 이날 방송에는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팔색조 매력을 선보이는 미스코리아 출신 연기자 윤혜경도 ‘러브 택시’를 통해 반쪽 찾기에 나선다.

QTV ‘러브 택시’는 의뢰녀와 함께 택시를 타고 가다 길거리의 초절정 훈남들과 즉석 소개팅을 가지게 해 좋은 인연을 찾아주는 드라이빙 데이트 프로그램.

낸시랭과 윤혜경의 즉석 소개팅 현장은 오늘밤 11시, QTV를 통해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