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삼성전자, 아프리카서 축구마케팅 펼친다

삼성전자, 아프리카서 축구마케팅 펼친다

  • 하준철 기자
  • 승인 2010.01.14 11:3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앙골라에서 개최되는 ‘2010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축구대회를 공식 후원한다.

지난 10일부터 31일까지 앙골라의 수도 루안다 등 4개 도시에서 개최되는 이번 대회 개막을 앞두고 삼성전자는 아프리카 축구연맹(CAF)과 2012년까지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축구대회를 지속 후원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1957년부터 매 2년마다 개최되는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축구대회는 아프리카 최대 규모의 스포츠 행사로써 삼성전자는 지난2008년 가나 대회부터 이 대회를 공식 후원해 오고 있으며, 아프리카를 대표하는 축구대회 후원을 통해 아프리카 전역에 삼성 브랜드를 널리 알려 나가고 있다.

이번 대회 후원을 통해 삼성전자는 대회 경기장 내 브랜드 노출과 현장 프로모션, 옥외광고, 아프리카 및 중동 지역 내 방송 광고 및 대회 마이크로 사이트 개설을 통한 온라인 마케팅 등을 전개하고 있으며, 효과적인 경기 운영을 위해 휴대전화와 LCD TV, 노트북, DVD Recorder 등을 대회 조직위원회에 제공했다.

또한 매 경기 종료 후 가장 공정한 경기를 펼친 선수에게 제공하는 ‘삼성 페어플레이 어워드(Samsung Fair Player Award)’를 제정, 해당 선수에게는 휴대전화를 제공하고 있다.

이와 함께 삼성전자는 대회를 앞두고 통신사인 오렌지(Orange)社와 공동으로 세네갈, 카메룬, 아이보리코스트, 우간다 등 9개 국가에서 휴대전화(GT-E2120)의 버튼을 축구공 모양으로 디자인한 축구向 휴대전화(ACN Phone)를 지난 해 11월 출시한 바 있으며, 아프리카 전역에서 20만대 이상 판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

삼성전자 스포츠마케팅그룹 권계현(權桂賢)상무는 “이번 대회 후원을 통해 아프리카의 열광적 축구 팬들과 함께 호흡하고 나아가 아프리카에서 높은 인지도와 명성을 지닌 사랑받는 브랜드로 자리잡기를 기대한다”면서 “올림픽과 아시안게임 등 세계적인 스포츠 행사가 집중 개최되는 2010년 스포츠마케팅의 첫 신호탄을 아프리카에서부터 시작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아프리카 축구연맹과의 후원을 통해 이번 대회 외에도 앞으로 아프리카 대륙에서 개최 예정인‘리비아 2011 아프리카 청소년 챔피언십’,‘가봉-적도기니 2012 아프리카 네이션스컵’등도 지속 후원 예정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 해 조직개편을 통해 기존 중아(中阿)총괄에서 아프리카총괄을 분리하면서, 성장시장인 아프리카 지역의 현장 밀착형 영업역량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019-06-21 03:28:52
기사잘보고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