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한류스타 최지우, 부산관광홍보대사로 위촉

한류스타 최지우, 부산관광홍보대사로 위촉

  • 박현숙 기자
  • 승인 2009.12.01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는 12월 3일(목) 오후 4시에 부산시청 국제의전실에서 한류스타 최지우를 부산관광홍보대사로 위촉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허남식 시장, 배우 최지우, 이근후 부산시관광협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위촉패 전달과 기념촬영으로 이루어지며, 식후 자리를 옮겨 부산 남포동에서 개최되는‘최지우와 함께 하는 부산종합관광안내소’개소식에도 참석할 예정이다.

부산시는 관광홍보대사 위촉과 ‘최지우와 함께 하는 부산종합관광안내소’개소를 신호탄으로 하여 한류의 관광상품화가 본격 궤도에 오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최지우, 유지태가 주연을 맡고, 지난 2월 12일 막을 내린 SBS 수목드라마 <스타의 연인>에서는 극중 두 주인공(최지우, 유지태)의 고향으로 설정된 이기대(남구 소재)를 비롯, 해운대해수욕장, 동백섬, 누리마루APEC하우스 등 부산의 아름다운 풍광을 영상으로 전한 바 있으며, 최지우가 극중 연인인 유지태와 함께 PIFF광장에서 호떡과 떡볶이를 먹었던 장면이 방영된 이후 이곳을 찾는 일본관광객들이 종전보다 70%이상 증가하는 등 새로운 관광명소로 급부상하기도 했다.

최근 한류스타 최지우는 지난 9월 29일 5만 여명이 운집한 가운데 일본 도쿄돔에서 개최된 에니메이션 겨울연가의 방송기념 이벤트 행사에 참석, 한류스타로서의 건재함을 자랑하였으며,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09년 관광의 날 기념식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고현정, 이미숙 등 정상급 여배우 5명과 출연하고 12월 10일 개봉을 앞둔 영화 ‘여배우들’이 2010년 베를린 영화제에 초청작으로 확정되는 등 새로운 전성기를 맞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앞으로 최지우의 이미지와 캐릭터를 활용하여 최지우 사인이 들어간 기념홍보 엽서, 브로마이드 등 다양한 관광기념품 개발은 물론, 부산시, 관광협회, 관광공사 홈페이지에 ‘최지우의 부산러브 스토리’전용 배너를 설치하여 홍보동영상, 스틸컷, UCC동영상에 대한 웹서비스를 제공하고 ‘최지우와 함께 하는 종합관광안내소’를 일본관광객들의 필수 관광코스화 하기 위한 각종 이벤트와 마케팅 활동도 적극 추진해나갈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