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자연애, 초복 맞아 ‘누린내 잡는 보쌈 재료’ 판매

자연애, 초복 맞아 ‘누린내 잡는 보쌈 재료’ 판매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4.07.10 2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연애, 초복 맞아 ‘누린내 잡는 보쌈 재료’ 판매

생활 한방 전문기업 자연애는 7월 18일 초복을 맞아 ‘누린내 잡는 보쌈 재료’를 판매하고 있다.

초복은 여름이 시작되는 시기에서 점점 더워지는 시점에 있다. 우리나라는 초복, 중복, 말복 3가지가 있는데 삼복은 1년 중에 더위가 심한 기간으로 흔히 말하는 삼복더위라고 하는 말이 여기서 나온 것이다. 이런 복날에 영양 보충을 해줘야 여름 내내 지치지 않는 체력을 가질 수 있다.

복날 많이 먹는 음식으로는 삼계탕, 팥죽, 수박, 한방보쌈 등이 있다. 여름철에는 신체가 높은 기온 때문에 뜨거워지지만, 속은 차가워져서 소화기능이 떨어진다. 덥다고 아이스크림과 같은 찬 음식을 먹게 되면 속이 더 차가워진다. 그래서 닭고기처럼 속을 따뜻하게 하는 음식을 먹어야 기운이 나고 저항력이 키워지는 것이다. 그 외 팥죽은 악귀를 물리친다는 속설로 여름철 질병을 물리쳐 준다고 전해져 온다.

복날 보신 음식점 등은 인산인해를 이룬다. 이렇게 밖에서 고생을 하며 복날 음식을 먹는 것에 지친 사람들은 직접 만들어 먹기도 한다. 하지만, 더운 날 양념을 만들거나, 각종 한방 재료를 구해다가 손질하기란 여간 힘든 일이 아니다.

한방 보쌈 돼지고기를 삶을 때 고기 비린내를 없애고 영양가를 높이기 위해 각종 한방재료를 넣는데, 이런 재료는 구하기가 쉽지 않아 일반 마트에서 파는 간단한 재료만 한정적으로 넣는다. 하지만 좀 더 영양가 있고, 초복에 맞는 건강한 영양 보충식을 만들기 위해서는 업그레이드 된 한방재료가 필요하다.

자연애는 헛개나무, 뽕나무가지, 삼백초, 오가피, 칡, 어성초, 오가피나무, 오리나무 등 국산 100% 원산지 재료를 사용하는 한방보쌈을 판매하고 있다. 경희대학교 생명과학대학 한방재료 가공학과 내에 자연애 연구소를 운영하고 있어 보다 안전하게 재료를 제조한다. 소비자들에게 안전한 먹을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연 4회 현장 점검을 실시하고 있으며 경기도와 소비자가 인정한 G마크 제품이자, 유기농 매장 iCOOP 생협에도 입점이 되어 있는 제품이다.

‘누린내 잡는 한방재료’는 자연애 공식 몰에서 10% 할인된 가격에 구매가 가능하고, 오픈마켓(지마켓, 옥션, 11번가, 인터파크)에서도 구매가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