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충남도, 제95주년 3·1절 기념식 도청서 열린다

충남도, 제95주년 3·1절 기념식 도청서 열린다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4.02.27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는 다음달 1일 도청 문예회관에서 ‘제95주년 3·1절 기념식’을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기념식에는 안희정 충남지사를 비롯해 생존 애국지사와 독립유공자, 도의원, 시장·군수 등 내빈과 광복회 등 보훈 관련 단체 회원과 도청직원 등 7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기념식은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독립선언서 낭독, 독립유공자 포상, 기념사, 기념공연, 삼일절 노래 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된다.

올해 3·1절 기념식은 당초 천안 독립기념관에서 거행될 예정이었으나 최근 천안지역에서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함에 따라 장소를 도청 문예회관으로 옮겨 개최된다.

도는 3·1절을 맞아 나라사랑 정신을 함양하기 위해 태극기 게양운동을 전개하는 한편, 도 교육청과 함께 도내 초·중·고교생을 대상으로 애국심 함양 교육을 실시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과 서민경제 살리기 등에 역량을 집중할 때인 점을 고려해 차분한 분위기에서 검소하게 거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