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이공계 우수학생 국가장학금 630억원 지원

이공계 우수학생 국가장학금 630억원 지원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4.02.14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공계 대학 우수학생들을 대상으로 총 630억원의 국가장학금이 지원된다. 특히 소프트웨어 전공자들과 여학생에 대한 선발인원이 확대된다.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장학재단은 “이공계대학에 진학한 우수 인재들이 재학중 학비 부담없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이공계 우수학생 국가장학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자연·공학계열 및 중등교육의 자연·공학계열교육, 초등교육의 수학·과학·컴퓨터 심화전공 학과(부)생을 대상으로 신입생 2천여명을 포함하여 총 11,000여명의 이공계 대학생들에 총 630억원 국가우수장학금이 지원된다.

특히, SW분야 핵심인재 양성을 목적으로 SW 전공자에 대한 장학생 선발인원이 단계적으로 확대(‘13년 4%→’14년 6% 이상)되며, 여성의 활발한 이공계 진출을 위해 여학생 선발비율(‘13년 28%→’14년 30% 이상)도 지속적으로 높여갈 예정이다.

이공계 대학 신입생을 대상으로 하는 국가우수장학생 선발은 수능성적이나 고교 재학중 취득한 학업성적을 기준으로 한다.

수능 성적 우수자의 경우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www.kosaf.go.kr)를 통해 개별로 신청받고, 수시전형으로 입학한 신입생의 경우 해당 대학의 추천을 통해 선발한다.

대학 재학생 대상 국가우수장학생 선발은 3학년에 진학하는 학생중 성적우수자를 해당대학에서 추천받아 상반기중에 선발한다.

국가우수장학생으로 선발되면, 성적기준을 충족하는 한 재학중 등록금 전액을 지원받으며 기초생활수급자의 경우 학기당 180만원의 생활비를 추가로 지원받는다.

한편, 이공계 국가장학사업에 대한 관리도 강화된다. 졸업후 이공계 분야에 종사하지 않거나, 재학중 타분야로 전공을 변경할 경우 지급된 장학금이 환수된다.

장학금 환수를 위한 법적 근거는 이미 마련되었으며, 환수절차나 방법 등에 대한 자세한 규정은 상반기 중 발표된다. 장학금 환수와 장학생 진로 추적 관리를 위한 시스템도 구축이 진행중이다.

미래부 장석영 미래인재정책국장은 “우수한 인재들이 이공계에 활발히 진출하고 재학중 맘껏 공부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이공계 국가장학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