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경기도, 친환경 농산물 인증비용 60% 지원

경기도, 친환경 농산물 인증비용 60% 지원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4.01.14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각종 친환경 농산물 인증 비용을 지원한다.

도는 올해 3억3천만 원을 들여 무농약 이상 친환경농산물 인증 비용을 지원하는 ‘친환경농산물 인증 확대 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이 사업은 도내 농가가 유기농산물, 무농약, 유기가공식품 등 각종 친환경 인증을 추진할 경우, 인증 신청비와 인증심사에 필요한 각종 검사비용, 수수료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도내에서 1천㎡ 이상의 농경지를 경작하는 농업인 및 생산자단체이며, 지원액은 친환경인증 1건당 실제 인증비용의 60%까지이다.

지원금은 인증을 획득하거나 인증을 신청한 후에 거주지 시군 및 읍면동으로 신청하면 된다. 사업은 올해 12월까지 계속되며 지원금은 6월, 9월, 12월에 각각 지급된다.

경기도는 지난해 쌀, 배, 포도, 상추 등 3,250건에 모두 10억 원의 인증소요비용을 지원했다. 도는 현재 7,773ha인 친환경농축산물 인증 면적을 올해 말까지 전체 경지면적의 4.5%인 8,000ha로 확대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친환경농산물 인증은 품질 좋고 안전한 농산물을 생산해 소비자 신뢰를 높여 농가소득 증대로 이어지는 효과가 있어 적극 지원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