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현대해상, 창립 54주년 기념식

현대해상, 창립 54주년 기념식

  • 임종태 기자
  • 승인 2009.10.16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해상(대표이사 이철영·서태창)은 창립 54주년을 맞아 약 300여 명의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16일 광화문 본사 대강당에서 기념식을 갖고 “어려운 환경일수록 고객의 뜻을 잘 헤아리고, 지속가능 성장을 위한 경쟁력 확보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철영 사장은 이날 기념사를 통해 “지난 반세기에 걸쳐 이뤄낸 성과를 토대로 지속가능 성장을 담보하기 위해서는 어떠한 경쟁구도에서도 우위를 점할 수 있는 경쟁력을 확보해야 한다”며 “영업일선과 보상, 후선 등 각 부문이 맡은 바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 “최근 KCSI, GCSI, NCSI 등 여러 기관의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우수한 결과를 보이고 있는 것은 현대해상의 고객만족경영활동 수준이 한 단계 높아진 것으로 볼 수 있다”며 “현장에서의 완전판매 문화 정착과 고객민원 감소를 위해 고객이 무엇을 원하는지 살펴보고, 정확히 안내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사장은 이어 “부서간 커뮤니케이션을 더욱 활성화하여, 소통과 협력이 증대되고, 이것이 고효율과 고성과로 이어지는 현대해상의 기업문화를 지속적으로 유지해 달라”며 “미래를 내다보고 장기적인 성장기반을 준비하여 현대해상을 세계적인 보험회사로 발전시켜 나가자”고 말했다.

1955년 우리나라 최초의 해상보험 전업회사로 설립된 현대해상은 1994년 처음으로 매출 1조원를 달성하고 올해에는 6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보이며, 자산 규모도 2004년 5조원을 넘어선 이후 5년만인 올해 10조원을 넘어섰다.(9월말 기준)

또한, 국내외 10개 계열회사의 성장과 적극적인 해외진출로 글로벌보험금융그룹의 모습을 갖춘 손해보험업계 선도기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