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부산시, 2014 해맞이 부산축제 개최

부산시, 2014 해맞이 부산축제 개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12.26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사년 한 해를 마무리하고 희망찬 갑오년 새해를 맞이하는 겨울철 대표 테마축제 ‘2014 해맞이 부산축제’가 2013년 12월 31일부터 2014년 1월 1일까지 2일간 용두산공원, 해운대해수욕장 일원에서 개최된다.

‘2014 해맞이 부산축제’는 시민의 종 타종식(12.31. 23:00 용두산공원)과 갑오년 해맞이(1.1. 06:30 해운대해수욕장)로 진행되며 말 퍼레이드, 소망풍선 날리기, 새해 포토존, 가덕신공항 조기건설 염원 소망비행기 날리기 등 시민들이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2013년 한해를 마무리하는 시민의 종 타종식은 송년음악제, 타종식, 신년사, 용승천 퍼포먼스, 희망불꽃, 부산찬가 합창 순으로 실시된다. 송년음악제에서는 시립합창단, 여성팝중창단, 군악대 관악연주단이 참가하여 송년의 따뜻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자정 정각에 펼쳐지는 타종식에서는 희망의 종 11회, 사랑의 종 11회, 평화의 종 11회, 총 33회 타종이 진행된다. 이어 허남식 부산시장이 시민에게 드리는 희망의 신년사와 새해를 축하하는 희망찬 용승천 퍼포먼스 및 화려한 불꽃놀이가 관람객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2014년을 시작하는 갑오년 해맞이는 축하공연, 새해인사, 해맞이감상, 헬기퍼레이드, 바다수영, 말 퍼레이드 순으로 진행된다. 일출 전에는 퓨전타악 퍼포먼스, 록밴드 등의 즐거운 공연이 펼쳐지며 일출과 동시에 관람객들이 각자의 소망풍선을 하늘로 힘껏 날려 보내는 시간을 가진다. 또한, 헬기 축하비행과 해맞이 바다수영 등 새해 만사형통을 기원하는 다양한 퍼포먼스가 해운대해수욕장에서 펼쳐진다.

특히, 2014년 해맞이 행사에서는 말의 해를 기념하여 부산경남경마공원과 함께 말 퍼레이드와 말 포토존 등 이벤트가 마련된다. 말 10여 마리가 미포에서 출발해 해운대해수욕장 특설무대까지 해안을 따라 질주하는 장면과 해맞이 상징조형물을 배경으로 말 두 마리와 함께 사진 찍기, 말먹이 체험 등을 할 수 있는 말 포토존은 시민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부산상공회의소가 주관하는 ‘가덕신공항 조기건설 염원 소망비행기 날리기’ 퍼포먼스도 이번 해맞이 축제에서 진행된다. 부산시민들은 가덕신공항 유치 소망을 담은 총 3만개의 종이비행기를 용두산공원과 해운대해수욕장 날려 보내 하늘을 힘차게 수놓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이번 해맞이부산축제는 부산은행의 도움을 받아 행사장을 찾은 시민과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커피, 녹차 등 따뜻한 음료와 소망풍선을 무료로 제공한다. 또한 해맞이 상징조형물 ‘나르샤’가 지난 12월 22일부터 해운대해수욕장에 설치되어 다음해 1월 2일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2014 해맞이부산축제는 타종식, 해맞이 등이 다채롭게 펼쳐지는 대표적인 부산 겨울철 테마축제로 수십만의 관람객들과 새해를 맞이하는 힘찬 기운 및 기쁨을 함께 나누는 행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