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전남도정 올해 최대뉴스에 ‘순천만정원박람회’

전남도정 올해 최대뉴스에 ‘순천만정원박람회’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12.23 2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민과 공무원들은 올해 전라남도의 최대 뉴스로 ‘201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성공 개최’를 꼽았다.

23일 전남도에 따르면 도민과 공무원 1천499명을 대상으로 올 한 해 27개 주요 도정뉴스에 대해 10개 항목을 복수 선택토록 한 2013 전남도정 10대 뉴스 인터넷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설문 결과 ‘201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성공적 개최’에 1천314명(87.7%)이 응답해 올해의 최대 뉴스로 선정됐다.

또한 ‘F1대회 지역경제 효과 톡톡’(775명·51.7%), ‘제11회 대한민국농업박람회 농업이 나아갈 새로운 비전 제시’(612명·40.8%), ‘2013대한민국통합의학박람회 국내 유일 건강축제로 자리매김’(604명·40.3%)이 뒤를 이었다.

그 다음으로 ‘전남 자연휴양림 휴가철 힐링지역으로 각광’(559명·37.3%), ‘영광 한빛원전 부실정비 의혹 증폭 및 손실 눈덩이’(537·35.8%), ‘전남 갯벌 경제가치 연간 6조 5천억 원’(531명·35.4%) 등의 순이었다.

이밖에도 ‘솔라시도(서남해안관광레저도시·일명 J프로젝트) 계획 10여년 만에 착공’, ‘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 14개 공공기관 완공 또는 착공으로 이전 순조’, ‘전남 산촌마을 공기청정도 전국 최고’ 등이 올해의 10대 뉴스로 선정됐다.

고성혁 전남도 대변인은 “4월 20일부터 6개월간 열린 ‘201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는 440만 명의 관람객 유치와 1조 원 이상의 생산유발 효과를 내 도민들의 자긍심을 높이는데 크게 기여했다”며 “F1대회도 4년간 거듭 개최하면서 관람객 15만 8천여 명, 직접 소비지출 400억 효과, 국가브랜드가치 5조 8천억 원에 이르는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톡톡히 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