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국도 37호선 거창-무주 구간 개통

국도 37호선 거창-무주 구간 개통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10.30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는 경남과 전북을 연결하는 국도 37호선 거창~무주 간 2차로 개량공사를 완료하고, 빼재터널을 포함한 총연장 5.4km 구간을 `13.10.31.(목) 15시부터 개통한다고 밝혔다.

* 공사개요: ’08~’13년, 335억 원, 경남 거창군 고제면∼전북 무주군 무풍면

경남과 전북 경계를 연결하는 국도 37호선 거창~무주 간 도로는 애초에는 구불구불 굴곡과 경사가 심하여 겨울철 강설시 교통사고 및 차량통제가 잦아 도로이용자에게 큰 불편을 주었던 구간으로 이번에 개통된 도로는 굴곡이 심한 부분을 직선화하고 경사가 심한 영·호남 경계 고갯길인 신풍령구간은 빼재터널(L=1,765)로 관통하는 등 기존도로의 기능을 크게 개선한 것이다.

이 사업은 당초 15년 준공예정이었으나 영·호남 지역주민의 오랜숙원사업이었던 점을 감안, 1년6개월 앞당겨 개통하는 것으로 경남 거창에서 전북 무주를 오가는 시간이 20분 단축(거리단축: 5km)되는 등 국도의 간선기능 회복은 물론, 영남과 호남 간 상호 접근성과 교통흐름이 크게 개선되고 지역주민의 교류증가로 인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교통부는 앞으로도 도로이용자의 불편을 해소하고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도로의 굴곡과 경사가 심한 구간에 대한 정비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