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지방 구직자 10명 중 6명 ‘상경 원해’

지방 구직자 10명 중 6명 ‘상경 원해’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10.15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 구직자들의 59.5%는 현재 거주 지역 인근보다 더 나은 근무환경을 위해 서울이나 수도권으로의 취업을 희망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취업포털 커리어(www.career.co.kr)가 지방 구직자 262명에게 설문조사 한 결과, 59.5%가 서울 및 수도권에서 취직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상경을 해 취업을 하려는 이유는 ‘현재 거주 지역보다 근무환경(연봉/복지)이 좋은 회사들이 서울권에 몰려있어서’(45.4%)를 1위로 꼽았다. 이어 ‘원하는 분야의 기업과 직무가 서울권에 더 많아서’(29.4%), ‘더 넓은 시야를 기르기 위해’(9.9%), ‘다양한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어서’(8.8%), ‘독립하고 싶어서’(6.5%) 등의 의견이 있었다.

서울·수도권으로 취업 시 걱정스러운 부분에 대해서는 ‘생활비 문제’가 57.3%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다음으로 ‘집세 및 대출이자’ 34.4%, ‘복잡한 교통’ 5.7%, ‘경쟁적인 분위기’ 2.7%를 차지하며 주로 경제적인 고민이 상위권에 올랐다.

서울·수도권 취직 후 향후 계획에 대해서는 ‘지방에서 취업했을 때와 비교해서 이득이 되는 곳에 살겠다’(44.7%)라는 의견이 가장 많았고, ‘돈을 모아 다시 지방으로 가겠다’는 26.3%로 뒤를 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