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고소영 브랜드 ‘KOSOYOUNG’, 신세계백화점 입점

고소영 브랜드 ‘KOSOYOUNG’, 신세계백화점 입점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09.11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고소영의 브랜드 ‘KOSOYOUNG’이 신세계 백화점에 입점한다. 올 3월 S/S(봄·여름) 제품으로 첫 선을 보인지 6개월만의 백화점 입점이다.

‘KOSOYOUNG’이 선을 보이게 되는 매장은 신세계백화점의 편집매장인 ‘분더샵(boon the shop). 분더샵은 발렌시아가·드리스반노튼·스텔라 매카트니·마르니·알렉산더 맥퀸 등 세계적으로 가장 트렌디한 명품들을 소개하는 매장으로 국내 신생 브랜드인 ‘KOSOYOUNG’의 이번 입점은 이례적인 경우다. 그 동안 디자이너 김재현의 ‘자뎅드슈에뜨’, 정욱준의 ‘준지’가 입점한 경우는 있지만 론칭 6개월 만에 신세계 백화점 입점으로 패션업계 관심사로 부상하고 있다.

‘KOSOYOUNG’은 12일부터 신세계백화점 부산 센텀시티점에서 총 340여점의 F/W(가을·겨울) 신상품을 판매한다. 제품들은 고급스런 소재의 코트부터 캐주얼한 재킷, 여성스러운 원피스들로 클래식과 캐주얼을 믹스매치할 수 있는 아이템들이다. ‘KOSOYOUNG’ 관계자는 “여성스러움을 가장 우선시 하면서도 시크함을 유지하는 것이 브랜드가 추구하는 방향”이라며 “부담스러운 디자인과 가격으로 인해 디자이너 브랜드에 접근하기 힘들었던 고객들에게 ‘Affordable Luxury(합리적인 가격대로 명품 퀄리티를 추구하는 제품)’를 제안하는 브랜드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신세계백화점측은 ‘KOSOYOUNG’ 입점에 대해 패션에 민감한 부산지역 고객들의 취향에 잘 맞고 제품 퀄리티도 훌륭한 브랜드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최근 구매력 있는 신세대 고객들의 성향이 브랜드만 맹목적으로 따르지 않고 퀄리티와 가격, 디자인의 신선함 등을 합리적으로 따지는 특성이 있어 ‘KOSOYOUNG’ 브랜드가 이들에게 매력있는 제품으로 다가갈 것으로 전망했다.

‘KOSOYOUNG’ 측은 이번 신세계백화점 입점을 기념해 12일 목요일 1시부터 고객들을 초청해 스타일리스트 정윤기씨가 진행하는 스타일링 클래스와 고소영씨가 참석하는 고객과의 만남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한편 고소영씨는 지난해부터 CJ오쇼핑(대표 이해선, www.CJmall.com)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