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CJ오쇼핑, 배달이유식 ‘풀무원 베이비밀’ 론칭

CJ오쇼핑, 배달이유식 ‘풀무원 베이비밀’ 론칭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07.25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오쇼핑, 배달이유식 ‘풀무원 베이비밀’ 론칭

CJ오쇼핑은 직장 생활과 육아로 바쁜 엄마들을 위해 프리미엄 이유식을 집으로 배달해주는 ‘풀무원 베이비밀’을 오는 7월 26일 오후 1시 40분 론칭한다.

대부분의 배달이유식은 한 번에 여러 세트씩 배송돼 오랫동안 보관해야 하는 반면, 이번에 CJ오쇼핑에서 론칭하는 ‘풀무원 베이비밀’ 배달이유식은 아침마다 하루 분량씩 배송해주기 때문에 신선하게 아이에게 먹일 수 있다.

‘풀무원 베이비밀’은 신선식품 일일 배달 채널을 통해 0℃~5℃ 사이로 냉장된 상태로 문 앞까지 배송(일부 지역 택배 배송)돼 고객이 직접 식재료를 구매하고 조리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덜어준다. 배송 주기는 매일 배송(월~토)과 격일 배송(월수금/화목토) 중 선택 가능하다.

이유식은 아이 연령에 따라 초기(4~5개월), 중기(6~7개월), 후기(8~9개월), 병행기(10~11개월), 완료기(12~13개월), 영양밥(13~36개월), 성찬(24~48개월)으로 촘촘히 나눠진 7단계 중 선택할 수 있다. 메뉴도 85가지나 돼 원하는 메뉴 중 고를 수 있다.

유기농 곡류, 무항생제 육류 등 아이에게 안심하고 먹일 수 있는 재료가 사용됐으며, 설탕이나 소금 대신 무, 양파, 당근, 양배추 등을 우려낸 조리수를 사용했다. 까다로운 ‘기타 영유아식’ 기준으로 HACCP 인증 받은 시설에서 조리됐으며 환경호르몬, 산화방지제, 화학첨가제 등이 없는 안심 용기를 사용했다.

‘풀무원 베이비밀’ 한 세트는 이유식 13회 분량이 포함됐으며, 보냉가방과 휴대용 보냉팩이 사은품으로 제공된다. 가격은 이유식 단계별로 51,600원부터 136,800원 사이다.

CJ오쇼핑 문화디지털사업팀 오길영 팀장은 “배달이유식 상품은 홈쇼핑 최초로 시도하는 것으로 신청부터 배달까지 다 집에서 해결할 수 있는 편리한 상품서비스”라며, “바쁜 일상에 쫓겨 식재료를 직접 구매하고 조리할 여유가 없는 워킹맘이나 가사육아에 지친 엄마들의 수고를 덜어줄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