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 트로트 가수' 이수연, 황민호와 핑크빛 기류?

'10대 트로트 가수' 이수연, 황민호와 핑크빛 기류?

  • 생활뉴스팀
  • 승인 2024.05.28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트롯쇼 라이벌대전' 이수연, 폭발적 가창력으로 존재감 발산
더트롯쇼 라이벌대전 방송 캡처
사진 : 더트롯쇼 라이벌대전 방송 캡처

가수 이수연이 나이를 뛰어넘는 가창력으로 감동을 전했다.

이수연은 지난 27일 방송된 SBS M, SBS FiL '더트롯쇼 라이벌대전'에 출연했다. 이날 출연자 중 가장 막내인 이수연은 평소 좋아하는 아티스트를 묻는 질문에 "저는 평소에 황민호 오빠의 팬이었다"며 팬심을 드러내며 황민호를 향해 하트 3종을 발사했고 이에 황민호는 이수연을 택하며 핑크빛 기류를 만들어냈다.

첫 번째 주자로 나선 이수연은 조승원과 대결을 펼쳤다. 이수연은 진성의 '기도합니다'를 선곡, 11세라고는 생각하기 어려운 깊은 감정 표현과 탁월한 가창력을 아낌없이 드러내며 상대 팀을 긴장케했다.

또한 이수연은 황민호와 특별 무대도 꾸몄다. 호감을 드러냈던 황민호와의 무대에 이수연이 긴장한 모습을 보이자 황민호는 "오빠만 믿고 따라오라"며 든든한 상남자의 모습을 보였다. '백세 인생'을 선곡한 두 사람은 10대의 감성으로 노래를 재해석, 넘치는 에너지와 발랄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한편 이날 '더트롯쇼 라이벌대전'에는 이수연을 비롯해 은가은, 나태주, 김태연, 오유진, 안율, 황민호, 박성온, 김지율, 황승아, 조승원, 송도현 등이 출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