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라디오스타' 김대희, “‘김준호♥김지민’ 커플 오작교 박나래 아닌 나” 주장.. 오늘 방송서 논란(?) 종결!?

MBC '라디오스타' 김대희, “‘김준호♥김지민’ 커플 오작교 박나래 아닌 나” 주장.. 오늘 방송서 논란(?) 종결!?

  • 생활뉴스팀
  • 승인 2024.05.22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디오스타’ 김대희, “김준호♥김지민, 내가 주선한 회식서 썸 시작” 주장! 진실은!?
MBC ‘라디오스타’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에서 김대희가 “주선한 것도 나, (열애를) 제일 먼저 안 것도 나”라며 ‘김준호♥김지민 커플’의 오작교가 박나래가 아니라 자신이라고 주장한다.

오늘 22일 수요일 밤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김명엽 황윤상)는 김준호, 김대희, 장동민, 홍인규가 출연하는 ‘개그쟁이’ 특집으로 꾸며진다.

방송에 앞서 ‘김대희, 김준호♥김지민 커플의 연애를 박나래보다 먼저 알았다?! (feat. 개그맨 22호 부부의 탄생?)’ 제목의 선공개 영상이 공개됐다.

MC 김구라가 “김준호♥김지민 커플의 오작교는 김대희라고 하던데?”라고 궁금해하자, 김대희는 “이 자리에서 판가름을 내고 싶다. 방송에서 (준호는) 열애를 박나래가 가장 먼저 알았다고 얘기를 했는데, 저는 저라고 생각한다”라며 억울한 마음을 밝혔다고.

김대희는 ‘개그콘서트’ 코너 회식 때 김준호와 김지민을 따로 부른 자리가 썸의 시작이라고 밝힌다. 이후 얼마 지나지 않아 김준호가 김지민을 여자 친구라고 소개했다고. 김대희는 “주선도 제가 했고, (열애 사실도) 제가 제일 먼저 알았다고 생각한다”라며 강력하게(?) 주장했는데, 이에 김구라는 “김준호 입장에서는 박나래가 좀 더 인기가 있으니까, 화제의 중심이 되려는 게 있었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그런데 이때 난데없이 홍인규가 “원래 제일 먼저 안 건 저인데!”라며 최초 발견자임을 밝힌다. “(김준호♥김지민 열애 증거를) 김준호의 집에서 잡았다”라는 홍인규의 이야기에 모두가 귀를 쫑긋 세웠는데, 김준호의 집 현관 비밀번호를 알고 있는 홍인규는 어느 날 비밀번호가 바뀐 사실을 알았다고. 그는 “누가 봐도 생일이길래 검색해보니 김지민이었다”라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런가 하면, 김국진은 ‘김준호♥김지민’ 커플이 올해 안에 결혼할 계획이 있는지 물었다. 김대희는 자신이 매년 사주를 보는 곳을 소개해줬다며, 김준호와 김지민이 결혼 궁합을 본 사실을 밝혔다. 김대희는 “사주 보시는 분이 둘의 궁합이 너무 좋고 올해 안에 결혼하는 게 너무 좋다고 했다더라”라고 말해 22호 개그맨 부부 탄생을 예고했다.

당사자인 김준호가 결혼 계획에 대해 어떤 말을 했을지 궁금한 가운데, 김준호, 김대희, 장동민, 홍인규가 출연한 ‘개그쟁이’ 특집은 오늘 22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