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하은,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 참석 레드카펫부터 GV까지 성료!

배우 이하은,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 참석 레드카펫부터 GV까지 성료!

  • 생활뉴스팀
  • 승인 2024.05.10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하은, 신선한 마스크로 그려낸 섬세한 연기력 ‘눈길’
블러썸엔터테인먼트
사진 : 블러썸엔터테인먼트

배우 이하은이 참여한 영화 ‘언니 유정’이 지난 5월 1일부터 개최된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에서 한국경쟁 부분에 선정되어, 개막식과 GV 등 행사에 참석했다.

지난 1일에 진행된 개막식에서 오프숄더 블랙 드레스를 입고 성숙미 넘치는 모습을 보여줘 많은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기도. 이에 이하은의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는 레드카펫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레드카펫에서 보여준 세련미와 다르게 귀여운 브이를 하거나 싱그러운 미소를 보여줘 반전 매력을 선사했다.

영화 ‘언니 유정’은 종합병원 심장내과 간호사로 야간 근무를 하던 유정(박예영 분)은 서먹하게 지내던 고3 동생 기정(이하은 분)이 영아유기 사건의 당사자로 자수해서 경찰에 구속됐다는 소식을 듣는다. 유정은 그제야 어떻게든 동생을 구해내려 발버둥 치는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 8일 CGV상을 수상했다. 영화 속 이하은은 기정으로 분해 세밀한 표정 연기로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는 후문. 이에 영화 상영 및 GV도 매진 열풍을 이어갔다.

이에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에 참석한 이하은은 “이번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를 참여하는 동안의 시간은 제게 선물 같았던 시간이었습니다. 영화를 함께 보고 관객분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었던 때, 그리고 '언니 유정' 팀과 함께했던 모든 시간들이 또다시 영화를 만들고 연기를 할 힘과 용기가 되었습니다. 영화를 보러 와주신 관객분들, 전주국제영화제의 관계자분들, 영화제를 위해 애써주신 스태프분들, 블러썸 회사 식구분들 그리고 '언니 유정' 팀 모두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씀드리고 싶습니다!”라며 보러와 주신 관객들과 함께 영화를 만든 스태프, 배우들에 대한 애정 어린 소감을 전했다.

배우 이하은은 영화 ‘골목길’, ‘ㅈ교생’, ‘메기’ 등 단편 및 독립영화로 연기 내공을 쌓아온 그는 드라마 ‘모범형사’로 브라운관에 데뷔, ‘다크홀’, ‘학교 2021’, ‘모범형사2’, ‘악귀’까지 신선한 마스크로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은 이하은이 섬세한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바, 앞으로 보여줄 그의 행보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