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박상원, 남경주 '골든 신사'의 화보 공개

박상원, 남경주 '골든 신사'의 화보 공개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3.05.02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에서 최고 명성의 연출가로 돌아온 두 배우

박상원, 남경주 '골든 신사'의 화보 공개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에서 최고 명성의 연출가로 돌아온 두 배우

▲ (사진제공: The Musical)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에서 냉철한 연출가로 돌아오는 박상원과 남경주가 중년 신사의 부드러운 매력의 화보를 공개해 화제다.
뮤지컬 전문 매거진 더뮤지컬이 공개한 5월호 화보에 등장한 박상원과 남경주는 중년의 가장 빛나는 순간을 맞이한 골든 에이지 신사로 변신해 절제된 카리스마 이면의 여유롭고 마일드한 매력을 한껏 드러냈다.

박상원과 남경주는 연극 <레인맨> 이후 3년 만에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에서 다시 만나 브로드웨이에서 악명 높고 냉철한 연출가 ‘줄리안 마쉬’를 열연한다. 오랜 시간 선후배이자 연기 동료로 특별한 친분을 쌓아온 두 사람은 이번 작품을 통해 각자의 개성을 살려 서로 다른 이미지의 ‘줄리안 마쉬’를 보여줄 계획이다.

화보 촬영과 함께 이어진 인터뷰에서 박상원은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에서 줄리안 마쉬가 신인 배우에게 하는 대사는 내가 처음 연기를 배울 때 스승님께 들었던 것과 같다”며, “내가 연출가 줄리안 마쉬가 되어 후배 또는 동료들에게 하는 조언이기도 해서 공감 간다”고 전했다.

또 남경주는 “세월이 흐르고 흘러 내가 작은 배역에서 큰 배역으로 발전한 게 흐뭇하고, 이런 것이 다 역사인 것 같아서 재미있다”며, 국내 초연 이후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에 다시 서게 된 소감을 밝혔다.

박상원과 남경주의 무대에서 배운 인생에 대한 풀 스토리는 더뮤지컬 5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두 배우의 열연이 기대되는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는 오는 5월 11일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개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