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장기용X천우희X고두심X수현X박소이X오만석, ‘연기 히어로’들의 유쾌한 시너지!

JTBC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장기용X천우희X고두심X수현X박소이X오만석, ‘연기 히어로’들의 유쾌한 시너지!

  • 생활뉴스팀
  • 승인 2024.04.22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기용X천우희X고두심X수현X박소이X오만석 ‘연기 히어로’들의 유쾌한 시너지! 대본 열공부터 러블리한 반전 매력까지
JTBC
사진제공 : JTBC

‘연기 히어로’ 장기용, 천우희, 고두심, 수현, 박소이, 오만석이 유쾌한 시너지로 안방극장을 접수한다.

오는 5월 4일(토) 첫 방송 예정인 JTBC 새 토일드라마 ‘히어로는 아닙니다만’(연출 조현탁, 극본 주화미, 크리에이터 글Line&강은경, 제작 글앤그림미디어·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SLL) 측은 22일, 훈훈한 촬영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하며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히어로는 아닙니다만’은 남다른 능력을 지녔지만 아무도 구하지 못했던 남자가 마침내 운명의 그녀를 구해내는 판타지 로맨스다. 세상 흔한 현대인의 고질병에 걸려 흔치 않은 능력을 잃어버린 초능력 가족과, 우연인 듯 운명처럼 얽히는 한 여자의 이야기가 유쾌한 웃음 속 따뜻한 감동을 선사한다.

‘SKY 캐슬’에서 독보적 연출을 선보이며 연출력을 인정받은 조현탁 감독과 ‘연애 말고 결혼’ 등을 통해 공감 넘치는 스토리텔링을 선보였던 주화미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여기에 ‘낭만닥터 김사부’ 등으로 대중의 절대적 신뢰를 받는 강은경 작가가 크리에이터로 참여해 완성도를 담보한다.

비하인드 사진 속 머리부터 발끝까지 우울한 시간 여행가 ‘복귀주’로 완벽 빙의한 장기용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장기용은 “복귀주는 무기력하고 모든 것에 무관심해 보이지만, 행복을 되찾고 싶어 그 누구보다도 크게 노력하는 인물”이라면서 “현재의 참담함부터 과거의 행복까지, 너무나도 대조되는 감정을 한 시점에 연기해야 해서 감정 변화를 표현하기가 쉽지 않았다. 표면적으로 보여지는 분위기 외에 세세한 부분까지 잘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했다”라고 전했다. 이처럼 지나간 행복의 시간에만 얽매이다 현재가 산산이 부서진 복귀주. 웃음을 잃고 행복했던 시간으로 ‘타임슬립’할 수 없는 복귀주의 폭넓은 감정선을 표현하기 위해 작은 디테일까지 신경 썼다는 장기용의 변신에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기대가 쏟아지고 있다.

우울증에 걸려 행복도, 타임슬립 능력도 잃어버린 복귀주를 세상 밖으로 이끈 수상한 침입자 ‘도다해’의 정체는 베일을 벗을수록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포인트. 복귀주 앞에 날벼락처럼 날아든 ‘도다해’의 변화무쌍한 매력을 입체적으로 완성할 ‘천의 얼굴’ 천우희의 활약에 이목이 집중되는 이유이기도 하다. 천우희는 “도다해는 겹겹이 페르소나로 가리고 있는 인물이다. 상대와 상황에 맞춰 자신을 바꾸는 그는 남다른 과거도 있다. 도다해의 시선과 심리를 잘 따라와 주시면 더욱 입체적인 도다해의 매력을 볼 수 있을 것”이라면서 애정을 드러냈다. 도다해가 복귀주를 비롯해 초능력 가족에게 일으킬 변화는 무엇일지, 쉬는 시간에도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는 열혈 모먼트는 천우희가 완성할 이야기를 더욱 궁금하게 한다. 무엇보다도 복귀주와 도다해의 구원 로맨스를 완성할 장기용, 천우희의 케미스트리에도 기대가 쏠린다. 조현탁 감독은 “착한 사람들이 가지고 있는 특유의 편안함과 안정감이 두 배우한테 있다. 거기서 발생하는 에너지가 특별한 몰입을 만들었다. 물 흐르듯 자연스러운 연기 호흡에 어느 순간 깊이 빠져드는 특이한 경험을 했다”라면서 로맨스 시너지에 대한 기대 심리를 자극했다.

고두심, 오만석의 웃음 만발한 리허설 현장도 포착됐다. 고두심은 복씨 집안의 실세이자 불면증에 걸린 예지몽 능력자 ‘복만흠’으로, 오만석은 복씨 집안 유일하게 초능력이 없는 보통 사람이자 다정다감한 ‘초능력 케어 전문 살림가’ 복만흠의 남편 ‘엄순구’로 열연한다. 무슨 장면인지 고두심을 등에 업고 웃음이 터진 오만석. 리허설부터 웃음 포텐 터진 두 배우의 모습이 훈훈함을 더한다.

몸이 무거워져 비행 능력을 잃어버린 ‘복동희’로 파격 변신한 수현의 촬영 현장도 포착됐다. 좀처럼 접하기 힘든 캐릭터라 더 욕심이 났다는 수현은 캐릭터 구현을 위해 플러스 사이즈 특수분장까지 감행했다. 누구도 예상 못 한 비주얼 변신은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되기 무섭게 온라인을 뜨겁게 달궜다. 수현은 “개성 강한 복동희를 그리기 위해 최대한 자유로워 보이도록 표현했다”라면서 “특수 분장은 생각보다 더 어려운 과정이었지만, 복동희 캐릭터가 더 풍성하게 표현돼 배우로서 뿌듯하고 감사한 마음”이라고 전해 남다른 열정을 드러냈다. 복귀주의 딸 ‘복이나’로 분한 박소이의 반전 매력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극 중 사춘기 소녀 복이나의 예민미 폭발한 모습과 달리 카메라를 향해 볼하트를 그려 보이는 박소이가 사랑스럽다. 비밀 많은 복씨 패밀리 답게 그 능력이 여전히 베일에 싸인 복이나의 사연에도 궁금증이 쏠린다. 특히 장기용과 선보일 특별한 ‘부녀(父女)케미’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조현탁 감독은 “모든 배우들이 최선을 다했다. 장기용 배우는 매 장면 신중하고 깊이 있는 연기를 선보였고, 천우희 배우는 변화하는 인물을 진정성 있고 독보적인 매력으로 이야기를 이끌었다. 고두심 배우 역시 손수 의상을 준비하는 등 캐릭터의 몰입감과 완성도를 높였다. 수현 배우도 육체적, 감정적 한계를 뛰어넘는 연기를 보여줬다. 수현 배우만의 코미디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신뢰를 보냈다. 또 “박소이 배우는 연기라고 믿을 수 없을 만큼 ‘복이나’를 섬세하게 표현했다. 초능력 가족들 사이에서 현실감 있는 캐릭터로 분한 오만석 배우의 존재감도 대단했다”라며 배우들을 향한 애정을 과시했다.

한편, JTBC 새 토일드라마 ‘히어로는 아닙니다만’는 오는 5월 4일(토)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