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로이트 안진, 삼쩜삼 운영사 자비스앤빌런즈와 MOU 체결… 택스 테크 산업 본격 진출한다

딜로이트 안진, 삼쩜삼 운영사 자비스앤빌런즈와 MOU 체결… 택스 테크 산업 본격 진출한다

  • 생활뉴스팀
  • 승인 2024.04.03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은 삼쩜삼을 운영하는 자비스앤빌런즈와 ‘개인 납세자의 종합부동산세 환급 서비스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왼쪽부터 정용수 자비스앤빌런즈 대표, 홍종성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 대표이사)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대표이사 홍종성, 이하 딜로이트 안진)은 국내 최대 세무 환급 플랫폼 ‘삼쩜삼’을 운영하는 자비스앤빌런즈(Jobis&Villains, 대표 김범섭·정용수)와 ‘개인 납세자의 종합부동산세 환급 서비스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종합부동산세 계산에 어려움을 느끼고 있는 개인 납세자들의 고충을 이해하고 관련 서비스의 편의성을 높이는 것이 목표다.

이번 협약으로 딜로이트 안진 세무자문본부 TTC(Tax Technology Consulting)그룹은 풍부한 세금 관련 솔루션 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환급 솔루션 개발과 환급 신고 등을 담당하고, 자비스앤빌런즈는 2000만 고객이 사용하는 삼쩜삼 플랫폼을 기반으로 뛰어난 접근성과 편의성을 제공하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연내 종합부동산세 환급 서비스는 올해 ‘삼쩜삼’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딜로이트 안진 세무자문본부 TTC(Tax Technology Consulting)그룹은 ‘세무 업무 자동화 및 세무 데이터 기반 솔루션 사업화’를 추진하기 위해서 2023년 회계법인 업계 최초로 조직됐다. 구성원은 세금 관련 시스템 구축과 데이터 분석 및 활용을 전문으로 하는 기획·설계 개발자로 업계 최고 전문가들이다. 출범 1년 만에 법인세 신고 프로그램 개발 및 글로벌최저한세(Pillar2) 시스템 관련 업무를 다수 수주하며, 택스 테크 산업을 선도하고 있다.

홍종성 딜로이트 안진 대표이사는 “현재 딜로이트 안진 TTC(Tax Technology Consulting)그룹 은 법인세 신고 프로그램 등 다양한 세금 관련 솔루션을 개발해 왔으며, 특히 삼쩜삼과의 협업을 통해 세무 시장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협약은 딜로이트 안진 세무자무본부의 전문 역량을 IT산업에 접목시킬 수 있는 새로운 기회이고, 앞으로도 택스 테크 산업의 발전을 위해 다양한 서비스 개발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용수 자비스앤빌런즈 대표는 “딜로이트 안진과의 협약은 2000만 삼쩜삼 고객들에게 전문 세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삼쩜삼이 정기 종합소득세에서 부동산세로 세무 영역을 확장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납세자의 세무 효율을 높이는 동시에 동종 업계가 상생하는 첫 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협약식은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에 위치한 딜로이트 안진에서 진행됐으며, 딜로이트 안진 홍종성 대표와 자비스앤빌런즈 정용수 CEO를 비롯한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