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수아 KBS2 ‘미녀와 순정남’ ‘공마리’역으로 첫 등장!

배우 한수아 KBS2 ‘미녀와 순정남’ ‘공마리’역으로 첫 등장!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4.04.01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통 튀는 한수아만의 매력으로 그려낸 캐릭터에 시청자들 ‘눈길’

배우 한수아가 ‘미녀와 순정남’에 첫 등장했다.

한수아는 지난 31일 방송된 KBS 2TV ‘미녀와 순정남’(극본 김사경/연출 홍석구/제작 래몽래인)에서 교통사고로 12세 정도의 지능과 사고력을 가졌지만 늘 해맑고 순수한 ‘공마리’ 역으로 등장했다. 첫 등장부터 마리는 당돌한 매력으로 애교(김혜선 분)을 쥐락펴락했다.

가족들과 식사하는 자리에서 첫 등장한 마리는 다이어트를 한다는 자신을 비꼬고 집에 들어오지 않은 진단(고윤 분)을 두둔하기 위해 거짓말 하는 애교를 눈이 찢어져라 흘기고, “나는 할머니 입이 더 구리다고 생각해요.”라며 당돌한 말을 하며 애교와 아웅다웅 기 싸움을 펼쳤다.

이어, 초등학생 친구들과 노래방 가는 길에 다시 애교를 만난 마리는 덜 떨어졌다며 자신을 폄하하는 말에 “할아버지 세컨드, 첩.”이라며 친구들에게 할머니를 소개, “할머니라고 했다가 이모라고 했다가 이랬다저랬다 나도 모르겠어.”라며 애교를 화나게 해 시청자들을 통쾌하게 만들었다.

이렇게 한수아는 그 만의 통통 튀는 매력으로 캐릭터를 찰떡같이 그려내 시청자들의 고개를 끄덕이게 만들었다. 앞으로 그가 보여줄 ‘공마리’에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KBS 2TV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은 매주 토, 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