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레노버, 위기가정 아동지원 위한 ‘나를 지켜주세요’ 캠페인 참여

한국레노버, 위기가정 아동지원 위한 ‘나를 지켜주세요’ 캠페인 참여

  • 권혁교 기자
  • 승인 2023.09.15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레노버가 글로벌 자원봉사의 달을 맞아 홀트아동복지회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이들을 응원하는 ‘나를지켜주세요’ 북커버 만들기 캠페인에 동참했다. 왼쪽부터 한국레노버 주현미 이사, 한국레노버 정우영 상무, 홀드아동복지회 옥지희 책임, 한국레노버 길종갑 전무

한국레노버가 14일 홀트아동복지회의 위기가정 아동지원 프로그램 ‘나를 지켜주세요’에 참여해, 아이들을 응원하는 마음을 담아 직접 제작한 북커버와 함께 노트북을 전달했다.

레노버는 연례 사회공헌 프로그램 ‘GMOS(Global Month of Service) 러브 온(LOVE ON)’을 통해 지역사회와 공동체를 대상으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전 세계적으로 펼치고 있다. 한국레노버는 캠페인의 일환으로 올해 9월 글로벌 자원봉사의 달을 맞이해 홀트아동복지회의 ‘나를 지켜주세요’ 캠페인에 참여했다.

‘나를 지켜주세요’ 캠페인은 책이 다치지 않도록 지켜주는 북커버처럼, 위기가정의 아이들을 보호하고 응원하는 의미를 담아 북커버를 직접 만들어 전달하는 캠페인이다. 북커버는 버려지는 자투리 가죽으로 만든 재생 가죽과 물을 절약하는 건식 제조 방식을 적용해 친환경의 가치도 담았다. 이날 행사에는 한국레노버 임직원 50여 명이 참가해 응원의 메시지가 담긴 북커버와 함께 아동들의 학습 지원을 위한 아이디어패드 슬림3 노트북을 전달했다.

한국레노버 신규식 대표는 “레노버는 모두를 위한 더 스마트한 기술(Smarter technology for all)이라는 비전 아래 모두에게 포용적인 사회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우리 사회 미래의 주역인 아이들이 안전하게 자라나길 응원하는 마음이 담긴 메시지가 잘 전달돼 용기를 줄 수 있기를 바란다”며 “레노버는 앞으로도 임직원들과 함께 지속적인 글로벌 자선 활동을 진행하며 도움이 필요한 곳에 힘이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홀트아동복지회 신미숙 회장은 “모든 아이들은 보호받을 권리가 있지만 어려운 환경 속에 보호받지 못하는 아이들이 있다”며 “아이들의 세상을 지켜주는 의미 있는 캠페인에 글로벌 기업 레노버가 동참해 감사하다. 레노버 임직원들이 손수 제작한 북커버와 후원한 노트북은 아동들에게 따뜻한 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올해로 7회를 맞이한 레노버 사회공헌 프로그램 GMOS는 총 4000여명의 레노버 임직원 참여와 1만5000시간 봉사활동 달성을 목표로 삼고 있으며, 전 세계적으로 100여개에 달하는 프로젝트가 진행됐다. 레노버는 지난해 난치병 아동을 위해 곰 인형을 만드는 ‘위시베어 프로젝트’ 봉사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

1955년 설립된 홀트아동복지회는 전쟁과 가난으로 부모를 잃은 아이들에게 새로운 가정을 찾아주는 입양복지를 시작으로 아동의 행복을 위한 아동 중심의 사회복지를 실천하고 있다. 아동·청소년, 장애인, 다문화가정 등 우리 사회의 소외된 이웃을 지원하고 더 나은 복지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