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낭만닥터 김사부3’ 안효섭VS유연석, 돌담병원 두 에이스 충돌 ‘긴장 팽팽’

SBS ‘낭만닥터 김사부3’ 안효섭VS유연석, 돌담병원 두 에이스 충돌 ‘긴장 팽팽’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3.06.09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낭만닥터 김사부3’ 안효섭, 선배 유연석에 날선 눈빛 ‘매운맛 돌담병원’
SBS ‘낭만닥터 김사부3’
사진 제공 : SBS ‘낭만닥터 김사부3’

‘낭만닥터 김사부3’ 안효섭과 유연석, 돌담병원의 두 에이스가 충돌한다.

SBS 금토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3’(극본 강은경, 임혜민/연출 유인식, 강보승/제작 삼화네트웍스, 스튜디오S) 측은 오늘(9일) 13회 방송을 앞두고, 돌담병원 GS 에이스들 서우진(안효섭 분)과 강동주(유연석 분)가 팽팽히 대치하는 스틸컷을 공개했다.

지난 12회 돌담병원에 돌아온 시즌1 모난돌 강동주의 등장이 그려지며 화제를 모았다. 김사부(한석규 분)는 “나보다 좀 더 센 놈”이 올 것이라 했고, 미국에서 막 귀국한 강동주를 반갑게 맞이했다. 서우진은 자신은 모르는 두 사람 만의 유대를 느끼며 그들을 바라봐, 강동주와 어떤 관계를 만들지 흥미를 고조시켰다. 김사부-서우진-강동주의 ‘쓰리샷 엔딩’이 펼쳐진 12회는 전국 가구 14.4%, 순간 최고 17.1%(닐슨코리아 기준)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안방극장을 환호케 했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컷에는 외상센터 새 책임자가 된 강동주와 그에게 맞서는 후배 서우진의 갈등이 담겨 있어 긴장감을 자아낸다. 강동주는 매서운 표정으로 누군가에게 전화를 하고 있고, 서우진은 그런 강동주를 날선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다. 한 치의 물러섬도 없는 선후배의 대치가 분위기를 차갑게 압도하며, 이들이 어떤 이유로 갈등하는 것인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그런가 하면 손 부상을 당한 서우진이 어쩌다 강동주와 함께 수술을 준비하고 있는지 관심을 모은다. 서우진은 당분간 칼을 잡지 못하고 재활에만 힘을 써야 상황. 그가 수술복을 입게 된 과정에 궁금증이 쏠린다. 무엇보다 돌담병원 두 에이스가 나란히 선 장면이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낭만닥터 김사부3’ 제작진은 “1대 에이스 강동주의 등장이 서우진에게 새로운 자극제가 될 것이다. 김사부의 제자이지만 서로 다른 생각을 가진 두 사람이 어떻게 맞붙게 될지, 흥미로운 돌담 선후배 에이스들의 대치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SBS 금토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3’ 13회는 6월 9일(금) 밤 10시 방송되며, 14회는 10일(토) 밤 9시 50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