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알바생 29.3% “직원 제의 받았다”

알바생 29.3% “직원 제의 받았다”

  • 권혁교 기자
  • 승인 2013.01.17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바생 29.3% “직원 제의 받았다”

아르바이트생 10명 중 3명은 직원 제의를 받은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커리어가 운영하는 귀족알바(www.noblealba.co.kr 대표 강석린)가 아르바이트 경험이 있는 대학생 31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29.3%가 정직원 제의를 받은 적이 있다고 답했다.

그 이유는 ‘업무 능력을 인정 받아서’가 52.7%로 가장 많았다. 이외에 ‘오래 일해서’ 35.5%, ‘일을 담당 할 수 있는 사람이 별로 없어서’ 8.6% 등이 있었다.

제의를 받았을 당시의 느낌은 71.0%가 ‘인정 받아 기뻤다’를 꼽았으며 반대로 ‘직원으로 일할 생각이 없어 곤란했다’는 의견도 15.1%였다.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는 11.8%로 전체 응답자 중 82.8%가 긍정적인 반응이었다.

그러나 직원 제의를 받아들일지에 대해서는 65.6%가 ‘고려해보겠다’고 답했으며 ‘거절한다’도 19.4% 있었다. ‘받아들인다’는 15.1%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