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삼성전자,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 슬림핏’ 출시

삼성전자,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 슬림핏’ 출시

  • 권혁교 기자
  • 승인 2022.03.24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2월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 신제품을 출시한 데 이어 2022년형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 슬림핏(이하 무풍갤러리 슬림핏)’과 ‘무풍에어컨 클래식’을 25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무풍갤러리 슬림핏 신제품은 기존의 강력한 냉방 성능은 유지하면서 더욱 슬림해진 사이즈와 강화된 친환경 기능을 선보인다. 이 제품은 슬림한 디자인에 화이트 패턴의 메탈 아트패널을 전면부에 적용해 밝은 이미지의 실내 분위기를 조성한다.

또 직바람 없는 무풍으로 소비전력을 최대 90%[1] 절약하는 ‘와이드 무풍냉방’, 4개의 팬이 냉기를 빠르게 전달하는 ‘하이패스 서큘 급속냉방’ 등 기존의 강력 냉방 기능들이 모두 적용됐다.

무풍갤러리 슬림핏은 전 모델 에너지 효율 1등급을 획득했다.

2월에 출시된 무풍갤러리 3종(냉방 면적 81.8·75.5·65.9㎡)과 이번에 출시된 무풍갤러리 슬림핏(냉방 면적 58.5㎡) 제품 모두 에너지효율 1등급으로 소비자들의 전기료 부담을 덜어준다.

이외에도 올해 무풍갤러리와 무풍갤러리 슬림핏 신제품에는 다양한 친환경 기술을 대거 적용됐다. 국내 에어컨 최초로 친환경 냉매 R32를 적용하고 일회용 건전지를 사용하지 않는 솔라셀 리모컨을 도입했다.[2] R32 최초 도입은 2022년 2월 23일 한국에너지공단 전기 냉방기 신고제품 기준이다.

R32 냉매는 기존 R410A 냉매보다 지구온난화지수(GWP)가 약 33% 수준으로 2022년형 삼성 가정용 에어컨 기준 연간 탄소배출량을 최대 75만 톤 절감하는 효과가 기대된다.[3]

솔라셀 리모컨은 일회용 건전지를 사용하지 않는다는 점에서 올 3월 미국 환경보호청(EPA,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이 주관하는 ‘2021 SMM어워드(Sustainable Materials Management Awards)’의 ‘지속가능 우수상(Sustained Excellence)’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 밖에 △UV LED로 팬을 99.9%[4] 살균해주는 기능이 추가된 ‘이지케어 7단계’ △전 모델에서 미세 청정, 공간 제균[5]이 가능한 ‘청정 필터 시스템’ △약 22만 개의 메탈 무풍홀에서 나오는 냉기가 공간을 시원하게 만들어주는 ‘메탈 쿨링’ 등 사용자 편의와 위생을 고려한 필수 기능을 모두 갖췄다.

무풍갤러리 슬림핏 신제품은 냉방면적 58.5㎡로 소비자 취향과 사양에 따라 3종의 색상 중에서 선택할 수 있으며, 출고가는 제품 사양에 따라 단품 기준 382만3000원에서 414만4000원이다. 메탈 아트패널(전면부)는 쉐브론 화이트·패브릭 화이트·스노우 포레스트이며, 아트패널(하단부): 내추럴 화이트·베이지이다.

삼성전자는 2022년형 무풍에어컨 클래식 3종(냉방면적 81.8·62.6·58.5㎡)과 청정 필터 시스템을 추가해 미세 청정 기능을 강화한 2022년형 Q9000 에어컨도 함께 출시한다.

이무형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슬림한 디자인에 강력한 냉방 성능, 환경까지 생각하는 무풍갤러리 슬림핏은 소비자들에게 더 쾌적한 환경을 제공함과 동시에 더 나은 미래를 위해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