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칸영화제 사상 가장 센세이셔널한 황금종려상 '티탄' 11월 개봉 확정 & 메인 포스터 공개!

칸영화제 사상 가장 센세이셔널한 황금종려상 '티탄' 11월 개봉 확정 & 메인 포스터 공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10.08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세계를 현혹시킨 파격적 전율, 우아한 광기!

칸영화제 역사상 가장 센세이셔널한 수상으로 손꼽히는 2021년 황금종려 수상작 <티탄>이 마침내 11월 국내 개봉을 확정하고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2021년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에 빛나는 <티탄>은 어린 시절, 교통사고로 뇌에 티타늄을 심고 살아가던 여성이 기이한 욕망에 사로잡혀 일련의 사건에 휘말리다 10년 전 실종된 아들을 찾던 슬픈 아버지와 조우하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괴물 같은 걸작.

묵직한 드라마 장르가 주를 이뤄 온 기존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작들과 달리 소재와 연출 등 모든 면에서 파격의 연속으로 화제를 모았던 <티탄>이 11월 국내 개봉을 확정했다. <티탄>은 유례 없는 스타일의 작품으로 전 세계 영화계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 고, 쥘리아 뒤쿠르노 감독은 칸영화제 수상에 대해 “괴물을 받아들여 준 칸영화제에 감사한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티탄>의 연출과 각본을 맡은 쥘리아 뒤쿠르노 감독은 장편 데뷔작인 공포 영화 <로우>로 2016년 칸영화제 국제비평가협회상을 수상했으며 파격적이면서도 완성도 높은 작품들로 영화계에 신선한 충격을 선사하며 무서운 신예로 떠올랐다. 특히, 자신만의 색깔이 강한 작품들로 세계 무대에서 인정받아 온 쥘리아 뒤쿠르노 감독은 불과 두 번째 장편 <티탄>으로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거머쥐며 영화계에 역사적인 성취를 이뤄냈다.

해외 유력 언론과 평단 역시 “2021년 가장 충격적인 영화!”(BBC.com), “108분 간의 황홀한 체험!”(Globe and Mail), “아드레날린으 ! 이가 덜덜 떨린다!”(New York Magazine/Vulture), “숨이 턱 막힌다!”(Screen International), “전작 <로우>를 뛰어넘는 최상의 도발!”(IGN Movies) 등 시네마틱 페티쉬를 자극하는 <티탄>만의 신선하고 충격적인 설정과 연출, 화려하고 유니크한 비주얼에 대한 극찬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11월 국내 개봉 확정 소식과 함께 공개된 <티탄>의 메인 포스터는 파격적이고 컬러풀한 색감과 감각적이면서도 세련된 비주얼로 단숨에 시선을 사로잡는다. 머리에 티타늄을 심고 살아가는 캐릭터로 분한 배우 아가트 루셀의 옆모습 실루엣이 강렬한 인상을 남기는 것은 물론 귓가에 깊게 새겨진 독특한 모양의 흉터가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한 이미지만큼이나 강렬한 ‘올해의 미친 걸작’이라는 카피는 시네마틱 페티쉬를 자극할 <티탄>이라는 새로운 장르의 탄생을 ! 예고해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킨다.

파격적인 전율과 우아한 광기로 전 세계를 매료시킨 2021년 괴물 같은 영화 <티탄>은 오는 11월 국내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