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한국대학발명협회, 제10회 세계발명창의올림픽 개최

한국대학발명협회, 제10회 세계발명창의올림픽 개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6.08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8일부터 10일까지 전시 및 사이버 발표를 통해 25개국 2000여명이 참가
2021 WICO 창의적 인재들

금메달을 향한 세계적인 창의올림픽, 창의적 인재 양성의 초석이 되는 제10회 세계발명창의올림픽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주형 교수)는 한국대학발명협회(KUIA)와 세계지식재산연맹(WIIPA) 주최로 7월 8일부터 10일까지 전시 및 사이버 발표를 통해 25개국 2000여명이 참가하는 서울 포럼을 개최한다.

WICO 세계발명창의올림픽 조직위원회(World Invention Creativity Olympic, WICO)는 한국에서 최초 개최하는 신기술 및 발명품 전시회로 국제발명품 심사위원의 기술평가로 작품에 따라 시상(그랑프리, 금메달, 은메달, 동메달)하는 사이언스 창의력 올림픽으로, 올해는 COVID-19로 인해 비대면 행사로 개최한다. 매년 수상자는 수상 실적에 의해 하버드 대학은 물론 상급 대학에 진학하는 데 도움이 되고, 기업의 발명품은 마케팅에 응용해 기업 발전에 도움이 된다.

특히 2021년에는 전 세계가 유행하고 있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세계 경제가 불안하지만 과학기술 발전에 선도적 역할을 하는 WICO(World Invention Creativity Olympic)에서는 휴먼테크놀러지에 의한 인공지능기술, 바이오 의료기술, 화장품 등과 참가 국가의 전통적인 비방이 담겨있는 의학기술 등 미래기술을 가늠해볼 수 있는 기술 발명품이 많이 참가할 예정이다.

WIIPA 세계지식재산총연맹 후원으로 개최하는 세계발명창의올림픽은 학생 기업 등 21세기 기술 아이디어만 있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6월 20일까지 각 국가별 참가자를 선정하고 7월 15일부터 30일까지 가상기술을 응용한 사이버전시관을 개설해 진행한다.

또한 WICO(World Invention Creativity Olympic) 제10회 세계발명창의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세계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하며 기술특허 발전과 창의적인 창의 인재 양성에 앞장서고자, 1일 와콘그룹(변영오 회장)을 대회장으로 추대해 그린뉴딜, 블록체인을 통한 기술금융 허브를 만드는 데 선도적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참가를 원하는 창의적 인재와 기업은 홈페이지의 서류를 작성해 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