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해리 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 5월 5일 메가박스 단독 재개봉!

‘해리 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 5월 5일 메가박스 단독 재개봉!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4.28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스펙토 페트로눔’ 해리 포터 시리즈, 판타지 명작의 품격 완성!

판타지 블록버스터 걸작 ‘해리 포터’ 시리즈의 3번째 이야기 ‘해리 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가 5월 5일 멀티플렉스 메가박스에서 단독 재개봉한다.

‘해리 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는 3학년이 된 해리 포터와 아즈카반 감옥에서 탈출한 위험한 마법사 시리우스 블랙의 한판 대결을 그린 작품이다. 질풍노도의 시기에 접어든 세 주인공과 해리 포터의 본격적인 성장을 그리며 전 연령층의 폭넓은 사랑을 받았다.
해리 포터와 시리우스 블랙에 얽힌 비밀, 놀라운 과거들이 밝혀지는 탄탄한 드라마 구조와 지구상에서 가장 불쾌한 생물체인 디멘터를 비롯한 신기한 크리처들의 열전을 비롯한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하는 매혹적인 영화다. 이에 ‘해리 포터 시리즈 중 가장 스릴 넘치는 영화’(Rolling Stone)라는 찬사와 함께 팬들 사이에서도 시리즈의 명작으로서 인기를 얻었다.
‘그래비티’, ‘로마’, ‘칠드런 오브 맨’ 등의 영화로 연출력을 인정 받은 알폰소 쿠아론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시리즈로서 성공적으로 자리매김했고 뛰어난 완성도로 단독 영화로서의 가치까지 높이 평가 받고 있다.

‘해리 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는 오프닝의 마법의 힘으로 거침없이 질주하는 나이트 버스부터 마법 지팡이를 타고 펼쳐지는 빗속에서의 퀴디치 시합, 수호자를 부르는 마법 주문 ‘익스펙토 페트로눔’의 위력, 긴박감 넘치는 타임 터너 장면이 온전한 판타지 영화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한다. 시리우스 블랙, 리무스 루핀, 피터 페티그루 등 주요 캐릭터가 처음 등장하고 영혼을 빨아들이는 아즈카반의 간수 ‘디멘터’, 반은 독수리, 반은 말 모양을 하고 있는 '히포그리프'와 ‘늑대인간’ 등이 활약을 펼친다.

‘해리 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 재개봉은 ‘해덕(해리 포터 덕후)’들에게는 반가움을, 호그와트의 마법 세계를 처음 접하는 관객들에게는 새로운 경험을 선사할 것이다. 재개봉과 함께 오리지널티켓 이벤트도 진행하는 등 또 한 번, 세대를 초월한 인기를 증명하는 흥행 돌풍을 예고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