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정진운×안서현×이주연의 찰떡 호흡으로 기대 만발! '오! 마이 고스트' 크랭크업 완료!

정진운×안서현×이주연의 찰떡 호흡으로 기대 만발! '오! 마이 고스트' 크랭크업 완료!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4.02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장 신박한 코믹 호러로 관객들을 찾아간다!

정진운, 안서현, 이주연의 만남으로 화제를 불러일으킨 독특한 호러테이닝 영화 <오! 마이 고스트>가 지난 3월 말 크랭크업을 완료했다.

영화 <오! 마이 고스트>는 귀신 보는 능력이 스펙의 전부인 만년 취준생 '태민'이 밤마다 미스터리한 사건이 벌어지는 한 촬영 스튜디오에 취업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코믹 호러로 정진운, 안서현, 이주연, 강성필, 정태우, 전수진, 지대한 등 충무로 유망주와 씬스틸러 연기파 배우의 뜨거운 열정이 어우러진 가운데 지난 3월, 2개월간의 대장정을 무사히 마치고 후반작업에 돌입했다. 특히 유쾌함을 선사하는 코믹 장르에 탄탄한 스릴러 구조와 참신함이 돋보이는 SF적 상상력을 더한 이 작품은 2021년 극장을 책임질 종합선물세트로 자리매김을 예고하며 관객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번 촬영 현장에서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정부의 방역 수칙 준수 캠페인에 부응하기 위해 방역 관리에 총력을 기울이며 안전하게 촬영을 마친 홍태선 감독은 “겨울 촬영 기간 내내 몸은 춥고 마음은 감염병에 대한 걱정으로 심신이 위축된 상황이었다. 하지만 저마다의 역할에 최선을 다해준 배우들, 그들의 얼굴이 하나하나 스쳐 지나갈 정도의 깊은 신뢰감은 소중한 기억으로 남았고, 힘든 제작 여건에도 일사불란하게 움직여 준 스태프들에게도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올 하반기 개봉 예정인 ‘오 마이 고스트’는 코믹 호러를 표방한 영화인만큼 우울한 코로나 시대에 모두가 유쾌하게 볼 수 있는 한 줄기 단비 같은 영화가 되길 바란다”라는 인사로 열정으로 촬영에 임했던 모든 배우와 스탭들에게 감사의 마음과 각별한 애정을 전했다.

아울러 '귀신 보는 능력'이라는 남다른 스펙 덕에 만년 취준생에서 탈출, 촬영 스튜디오의 미스터리를 파헤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스튜디오 FD ‘태민’역을 맡은 2AM 정진운은 스크린에서의 가능성을 예고하며 “<오! 마이 고스트>를 통해 새로운 장르를 도전해볼 수 있어서 즐거웠다. 어려운 점도 많았지만 감독님과 스탭분들, 함께 연기한 배우분들 덕분에 무사히 마무리 지을 수 있었다. 특히 ‘콩이’ 역할의 안서현 배우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 <오! 마이 고스트>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는 훈훈한 소감으로 작품에 대한 애틋함을 더했다.

봉준호 감독의 영화 <옥자>에서 히로인으로 활약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던 안서현은 ‘태민’의 주위를 맴도는 미스터리한 인물 ‘콩이’로 분하며 정진운과 더불어 유쾌한 케미스트리의 티키타카를 보일 예정. 안서현은 “늘 촬영 스케줄을 기다리게 할 만큼 유쾌, 상쾌한 현장이었습니다. 프로들이 모여 만든 작품인 만큼 <오! 마이 고스트>의 완성 또한 기대가 됩니다”라는 소회를 전해 화기애애했던 촬영 현장을 짐작케 했다.

여기에 가수에서 연기자로 변신을 꽤하며 안정적인 연기 행보와 함께 새로운 도전을 거듭하고 있는 이주연은 “첫 주연작이라 긴장과 고민을 많이 했었는데 배우분들과 같이 호흡하면서 즐겁게 촬영할 수 있었다. 코믹과 호러를 오가는 신선한 장르라서 저 또한 많이 기대가 된다. 여러분도 많이 기대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하며 첫 주연작에 대한 특별한 감회를 밝혔다.

이어 영화의 무게 중심을 잡아준 베테랑 배우 강성필은 “오랜만에 아주 좋은 친구들, 그리고 스탭들과 함께 웃음이 끊이질 않던 행복한 촬영 현장이었습니다. 제가 어느덧 최고령 선배가 된 만큼 동료 후배들이 촬영에 편안히 임할 수 있었으면 하는 마음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었는데, 후배들 역시 선배들을 배려해가며 편안한 촬영 현장을 만들어줘서 정말 감사했습니다. 많은 스탭들과 배우들이 노력한 만큼 좋은 영화, 유익한 영화가 나올 거라 믿습니다”라는 진심 어린 소감으로 작품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

뉴타입 코믹 호러 영화의 탄생을 예고하는 영화 <오! 마이 고스트>는 후반 작업을 거쳐 2021년 하반기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