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둘코락스, 코로나19 장기화에 ‘적극적인 변비 예방 및 관리’ 강조

둘코락스, 코로나19 장기화에 ‘적극적인 변비 예방 및 관리’ 강조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3.17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택근무, 격리 등으로 인해 생활 전반의 습관 및 패턴이 변화
둘코락스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변비 예방과 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변비 치료제 둘코락스(Dulcolax)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변화한 생활습관에 대한 적극적인 변비 예방 및 관리를 강조했다.

코로나19가 장기화하며 전 세계인의 일상에 미치는 영향도 날로 커지고 있다. 재택근무, 격리 등으로 인해 생활 전반의 습관 및 패턴이 변화하는 가운데 체계적인 변비 예방과 관리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식습관 변화, 운동 부족, 수면 부족에 스트레스까지 악순환 지속할 수 있어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이 1031명의 국민을 대상으로 2020년에 실시한 ‘코로나19 이후 생활의 변화’ 조사에 따르면 ‘배달음식 주문 빈도 증가’가 22%로 가장 높고, ‘체중 증가’는 12.5%, ‘운동량 감소’는 11.4%로 나타났다.[1][2] 응답자의 32.9%가 ‘코로나19 전에는 충분한 신체활동을 했지만 현재는 충분한 신체활동을 하지 못하고 있다’고 답했다. [1][2]

코로나19는 수면의 질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중독포럼이 2020년 6월 발표한 실태조사를 분석해보면 코로나19 이후 전반적 수면 상태가 ‘나빠졌다’는 응답이 38.9%로, ‘좋아졌다’는 3.5%보다 월등히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3]

한편 코로나19가 정신건강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끼치고 있다는 조사 결과도 있다. 한 글로벌 서베이에 따르면 응답자 37.1%가 코로나19 기간 중 신경과민과 스트레스를 경험했다고 응답했다. 여성(43%)이 남성(23.4%)보다 약 2배 높은 수치를 기록[4]했으며, 같은 조사의 35.6%의 응답자는 감정 상태로 인해 식습관의 악영향을 경험한 것으로 나타난 것으로 보아 앞으로도 코로나19가 지속한다면 각종 생활습관의 변화와 스트레스 간의 악순환이 앞으로도 끊임없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을 유추해볼 수 있다.

◇불균형한 생활 패턴은 변비로, 체내 전체 면역 시스템에도 영향 줄 수 있어[5][6]

둘코락스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생활 습관이 변화하는 현상과 관련해 체계적인 변비 예방 및 관리가 더욱 중요한 시기라는 점을 강조했다.[7] 변비는 국민 65만5000명 이상이 앓고 있는 것[8]으로 알려질 만큼 흔하지만, 변비 환자들의 스트레스 지수는 정상군보다 약 1.2배 높게 나타날 정도로 삶의 질과 스트레스와 밀접한 질병이기 때문이다.[9]

불균형적인 생활은 정상적인 장운동의 ‘하루주기형태(Circadian pattern)’을 변형시켜 변비가 발생할 수 있다. 정상적인 장운동의 하루주기형태에서는 배변의 배출 전에 나타나 배변과 밀접하게 연관이 있는 고진폭의 추진성 운동이 아침이나 식사 후에 나타나는 데 변비 환자의 장은 그 시점에 장운동 압력이 낮거나 아예 측정되지 않기 때문에 원활한 배변이 어려워진다. 이에 건강하고 규칙적인 식습관, 적당량의 운동, 스트레스와 수면의 질 관리는 하루 빨리 실천해야 한다.

◇변비 증상이 있다면 안전하고 효과적인 초기 관리가 중요

변비는 만성 질환으로 지속하기 전에 초기 단계부터 적극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좋다. 변비약 중 자극성하제의 대표적인 성분인 ‘비사코딜’은 간헐적인 변비 증상뿐만 아니라 다른 하제 효과가 없는 만성 변비에 투여할 수 있다. 변비환자가 비사코딜을 복용한 후 압력을 확인하면 정상적인 하루주기형태와 같이 추진성 수축이 일어나고, 발생하는 압력의 정도 또한 자연 발생의 경우와 비슷하다. 또한 비사코딜 성분의 변비약은 발현 시간이 빠르고 예측이 가능하기 때문에 정상적인 하루주기형태를 회복하기 위해서는 아침에 배변할 수 있도록 자기 전 복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둘코락스 마케팅 최민휘 실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사회 곳곳에서 건강상의 문제가 지속해서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치는 장건강의 중요성을 빼놓을 수 없다”며 “신체 전반의 면역력에 영향을 끼칠 수 있는 변비를 예방하고 치료를 위해서는 지속적인 관심은 물론 적극적이고 올바른 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둘코락스에스장용정과 둘코락스좌약(비사코딜)은 주요 성분 비사코딜과 도큐세이트 나트륨(둘코락스에스장용정에 한함)이 미국 FDA의 승인을 받은[10][11] 치료제로, 의사 처방 없이 약국에서 구매할 수 있다.

1.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코로나19 이후 체중 증가·운동량 감소, 50~60대 ‘집밥 먹는 빈도 증가’(보도자료, 2020.10.12)
2. 보건복지부, 새로운 일상, 걷기로 시작해요(보도자료, 2020.10.25)
3. 중독포럼, 코로나19이후 중독성행동 대국민실태조사 발표(보도자료, 2020.06.30)
4. López-Moreno M, López MT, Miguel M, Garcés-Rimón M. Physical and Psychological Effects Related to Food Habits and Lifestyle Changes Derived from Covid-19 Home Confinement in the Spanish Population. Nutrients. 2020 Nov;12(11):3445.
5.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코로나19 이후 체중 증가·운동량 감소, 50~60대 ‘집밥 먹는 빈도 증가’(보도자료, 2020.10.12)
6. 보건복지부, 새로운 일상, 걷기로 시작해요(보도자료, 2020.10.25)
7. 2020 Nicholas hall global OTC sales data
8. 국민건강보험공단, 2010~2015 건강보험 변비 빅데이터 분석 결과(2016.10.24)
9. 김윤영, 박기현, 유종향, 장은수(2014) 성인 여성의 변비에 따른 한열증상, 생활 습관, 스트레스, 삶의 질과의 관계, 디지털융복합연구, 12:9, 423-431
10. U.S.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Rulemaking History for OTC Laxative Drug Products
11. U.S. FDA. Over-the-Counter(OTC) Drug Monograph Proces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