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안산시 감골도서관, ‘북큐레이터 2급 양성과정’ 운영

안산시 감골도서관, ‘북큐레이터 2급 양성과정’ 운영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2.04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격 취득하면 북큐레이터 자원활동가로 활동 가능

안산시(시장 윤화섭) 감골도서관은 지역주민이 북큐레이터가 되어 직접 도서 선정 및 기획 전시를 할 수 있는 ‘북큐레이터 2급 전문가 양성과정’을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북큐레이션’은 ‘책(Book)’과 ‘큐레이션(Curation)’의 합성어로 특정한 주제, 상황에 맞는 책을 선정해 시민에게 적절한 책을 접할 수 있도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말한다.

‘북큐레이터 양성과정’은 다음달 4일부터 5월20일까지 매주 목요일 오전 10시부터 2시간 동안 ZOOM 프로그램을 활용해 원격 화상강의로 진행된다.

주요내용은 ▲북큐레이션 개념 이해 ▲북큐레이터의 역할과 북 디스플레이 ▲서평과 추천 등이며, 수강료는 무료다. 다만 교재비와 시험 응시비용은 자부담해야 한다.

과정 수료 후에는 2급 북큐레이터 자격검정시험(민간자격증) 응시 자격이 주어지며, 시험은 감골도서관에서 시행된다.

참가 희망자는 감골도서관 홈페이지에서 15일 오전 10시부터 신청할 수 있고, 궁금한 사항은 감골도서관 031-481-2668로 문의하면 된다.

도서관 관계자는 “양성된 북큐레이터 자원활동가가 주체가 된 북큐레이션 운영을 통해 도서관을 이용하는 시민이 함께 즐기고 지식과 경험을 나누는 소통의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위축된 독서문화생활에 도움을 드릴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발굴하고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맞춰 도서관이 새롭게 도약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감골도서관은 2019년부터 북큐레이터 양성과정, 기획전시 ‘맛있는 북슐랭(Book Chelin) 및 전시 주제와 연계된 문화행사를 운영하고 있으며, 특히 올해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온라인 북큐레이션’도 함께 기획해 자료실 방문 없이도 온라인을 통해 마음을 위로받을 수 있는 책 소개와 연계 행사를 운영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