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차화연, 60대 믿기지 않는 '불변의 미모' 화보 공개

차화연, 60대 믿기지 않는 '불변의 미모' 화보 공개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0.09.25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화연," '한다다', 엄마로서 공감을 많이 할 수 있었던 작품"
차화연
월간지 '우먼센스'가 배우 차화연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차화연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KBS2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 대해 "같은 엄마로서 공감을 많이 할 수 있는 작품이었다. 속 썩이는 자식은 많았지만 마음 따뜻한 작품이라 행복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들이 너무 좋아 촬영장 가는 길이 즐거웠다. 함께 해준 동료, 후배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함을 전하고 싶다"고 애정 어린 인사를 건넸다.

올해로 데뷔 43년 차. 여전히 예전과 같은 미모를 자랑하는 그녀는 스스로의 외모에 대해 "마음은 여전히 40대 같은데 나이를 떠올리며 깜짝깜짝 놀랄 때가 많다. (외모 관리는) 정말 하는 거 없다. 굳이 꼽자면 PT, 필라테스, 골프 정도"라고 답하며 "매일 빼먹지 않고 실천하는 '1일 1팩'이 비결이라면 비결"이라고 공개했다.

요즘 관심사에 대해선 "일 끝나고 집에 가면 일단 시체놀이를 시작한다. 침대에 누워 넷플릭스로 못 본 영화를 5~6편씩 이어 보는 것이 하루 중 가장 행복한 시간"이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차화연은 60대를 맞이하는 자세에 대해 "오히려 40대 후반이나 50대 때 더 불안함을 느꼈던 것 같다"며 "(지금은) 애쓰지 않고 내려놓는 법을 알게 됐다. 심적으로 한결 편안하고 좋아졌다. 아등바등했던 젊은 날에 비하면 훨씬 유연해진 상태"라고 만족스러워했다.

차화연의 자세한 인터뷰와 화보는 '우먼센스' 10월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