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다우기술, 재택근무 고객사 대상 설문조사 진행… “다우오피스로 업무 연속성 유지”

다우기술, 재택근무 고객사 대상 설문조사 진행… “다우오피스로 업무 연속성 유지”

  • 권혁교 기자
  • 승인 2020.06.22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문 참여자 429명 가운데 48%가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재택근무를 했다”고 응답

다우기술(대표이사 김윤덕)은 자사의 그룹웨어 솔루션 ‘다우오피스’를 사용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재택근무 시행’에 관한 설문 조사를 한 결과를 22일 발표했다.

조사에 따르면 설문 참여자 429명 가운데 48%가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재택근무를 했다”고 응답했으며 나머지 52%는 업무 특성상의 이유 등으로 재택근무를 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재택근무를 했다고 응답한 기업 가운데 59%는 5인 이상 50인 미만의 사업장인 것으로 나타나 많은 중소기업이 다우오피스를 활용해 재택근무를 했음을 알 수 있었다.

재택근무를 했다고 답한 기업들의 재택근무 기간은 1주일 미만이 31%로 가장 많았으며 1개월 이상도 26%로 높은 수준을 보였다. 재택근무 만족도는 △매우 만족 21% △만족 38%로 반 이상이 만족한다고 답했다.

재택근무 기간 가장 많이 활용한 다우오피스 기능은 △전자 결재 27% △메일 23% △메신저 14% 순이었다. 그다음으로는 다우오피스가 특허받은 협업 기능인 ‘Works’가 8%를 차지했다. 많은 고객이 재택근무 시 전자 결재 기능을 잘 활용한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실제로 신규 도입 고객사 가운데 45%는 전자 결재를 다우오피스 도입의 결정적 이유로 골랐다.

“재택근무 시 다우오피스 이외에 사용한 업무 솔루션이 있다면 무엇인가?”라는 질문에는 “다우오피스만 활용했다”고 응답한 비중과 화상 회의를 선택한 비중이 각각 24%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PC 원격제어(22%) △가상사설망(14%)이 뒤를 이었다. 최근 많은 기업이 비대면으로 업무 미팅을 진행하면서 화상 회의는 뉴노멀 시대의 필수적인 비즈니스 솔루션으로 주목받고 있다. 다우오피스도 이런 흐름에 맞춰 2020년 하반기 화상 회의 기능을 제공할 예정이다.

설문 조사에 참여한 기업들은 대체로 다우오피스를 통해 원활하게 재택근무를 진행했으며 기존 업무 진행 방식과 크게 다르지 않게 재택근무 중에도 실시간으로 자료를 공유하고 피드백 받을 수 있는 환경이 마련돼 업무의 연속성을 유지했다는 입장을 밝혔다.

다우기술 정종철 전무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온라인을 통한 비대면 업무가 당연한 일상이 될 것이기 때문에 기업에서도 이에 맞는 업무 솔루션 및 환경이 구현돼야 할 필요가 있다”며 “그룹웨어 다우오피스도 고객의 소리(VOC)를 수집해 재택근무 시행 시 불편함이 없도록 화상 회의와 같은 편의 기능을 추가로 제공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번 설문 조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다우오피스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